•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홍석천 커밍아웃 20년, 극단적 생각도…“죽기 직전 전 연인이 살렸다”

입력 2020-09-27 15:31

▲홍석천 커밍아웃 20년 (출처=홍석천SNS)
▲홍석천 커밍아웃 20년 (출처=홍석천SNS)

방송인 홍석천이 커밍아웃 후 20년 세월을 언급했다.

홍석천은 지난 2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2000년 가을 커밍아웃하고 어느새 20년. 고생했다 석천아”라며 심경을 전했다.

앞서 홍석천은 30살 무렵이었던 2000년 가을 국내 연예인 최초로 자신이 성 소수자임을 밝혀 큰 파장을 일으켰다. 당시 최고의 주가를 달리고 있던 홍석천은 커밍아웃과 동시에 방송가를 떠나야 했고 방송 복귀까지 오랜 시간이 걸렸다.

이에 대해 홍석천은 지난 4월 한 방송을 통해 “커밍아웃으로 모든 걸 잃었다. 가족도 나를 이해하지 못했다”라며 몇 년을 버티다 참을 수 없어 죽기 위해 한강을 찾은 적도 있다고 털어놨다.

홍석천은 “그 상황에 가족에게 전화할 수 없어 전 연인에게 전화를 했다”라며 “내 상황을 모두 알고 거칠게 욕을 하더라. 그 모습에 웃음이 났다. 그렇게 정신을 차렸다”라고 전했다.

어느덧 커밍아웃 20년을 맞이한 홍석천은 여전히 국내 유일의 성 소수자 연예인으로 활동하고 있다. 이에 대해 홍석천은 “참 사연 많은 20년이었다. 우리 사회는 얼마나 많은 변화가 있었을까. 그동안 욕먹느라 참 고생했다 석천아. 앞으로 20년을 더 부탁해”라며 “난 아직도 살아있다”라고 심경을 전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4,418,000
    • +3.66%
    • 이더리움
    • 445,300
    • +3.22%
    • 리플
    • 289
    • +2.92%
    • 라이트코인
    • 62,250
    • +12.57%
    • 이오스
    • 2,973
    • +2.2%
    • 비트코인 캐시
    • 300,400
    • +6.04%
    • 스텔라루멘
    • 95.94
    • +1.96%
    • 트론
    • 30.4
    • +1.5%
    • 에이다
    • 119.8
    • +0.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8,500
    • +3.51%
    • 대시
    • 84,500
    • +1.5%
    • 이더리움 클래식
    • 6,860
    • +1.86%
    • 119.7
    • +2.66%
    • 제트캐시
    • 72,100
    • +3.97%
    • 비체인
    • 12.66
    • -1.02%
    • 웨이브
    • 3,506
    • +2.22%
    • 베이직어텐션토큰
    • 246.9
    • +1.98%
    • 비트코인 골드
    • 8,910
    • +3.01%
    • 퀀텀
    • 2,597
    • +4.3%
    • 오미세고
    • 3,720
    • -0.53%
    • 체인링크
    • 12,290
    • +3.1%
    • 질리카
    • 21.01
    • +0.1%
    • 어거
    • 15,400
    • +0.2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