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의협 "국시 거부 의대생, 응시하게 해달라"…여당은 난색

입력 2020-09-24 19:57

▲23일 서울 광진구 건국대병원에서 정부의 의료정책에 반대하는 전공의들이 의사 가운을 벗고 있다.  (연합뉴스)
▲23일 서울 광진구 건국대병원에서 정부의 의료정책에 반대하는 전공의들이 의사 가운을 벗고 있다. (연합뉴스)
대한의사협회가 의사 국가고시(국시) 응시를 거부했던 의과대학ㆍ의학전문대학원 학생들에게 다시 응시 기회를 달라고 여당에 요청했다.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은 난색을 드러냈다.

최대집 의협 회장은 24일 한정애 더불어민주당 정책위 의장과 만나 국시 응시 문제 등을 논의했다. 최 회장은 "그동안 국시 연장에 재응시 기간이 있었지만 그런 부분을 지키지 못한 부분은 있더라도 정부가 재량적 조치를 취해 응시할 수 있게 하는 것이 좋다는 의견을 말했다"고 했다.

그러나 한 의장은 "국가시험이라는 게 다른 국가시험과 형평성에 문제도 있다"며 신중한 반응을 보였다. 그는 "또 우리 사회가 공정이라는 화두로 몸살을 앓고 있다"면서 "국민이 공정 문제로 국가시험을 바라보는 시각이 있어서 그것도 감안할 필요성이 있다. 그래서 좀 시간을 두고 보자고 했다"고 말했다.

정부가 공공 의대 신설과 의사 정원 증원을 추진하자 의대생과 의전 학생 대부분은 이에 반대하는 뜻에서 국시 응시를 거부했다. 정부는 응시 기한을 늦춰 응시를 유도했으나 응시 마지막 날인 6일 기준 응시율은 14%에 그쳤다. 전국 40개 의과대학·의학전문대학원 본과 4학년 대표들은 입장을 바꿔 24일 "국시에 대한 응시 의사를 표명한다"는 성명서를 내놨다.

일각에선 이들의 응시 거부를 '집단 이기주의'라며 구제를 반대하는 국민청원을 청와대 홈페이지에 올렸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5,445,000
    • +4.76%
    • 이더리움
    • 455,100
    • +2.75%
    • 리플
    • 284.2
    • +1.17%
    • 라이트코인
    • 66,700
    • +4.3%
    • 이오스
    • 2,986
    • +0.54%
    • 비트코인 캐시
    • 300,000
    • +2.49%
    • 스텔라루멘
    • 91.44
    • -1.2%
    • 트론
    • 30.4
    • +0.8%
    • 에이다
    • 113.6
    • -2.74%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6,600
    • +0.51%
    • 대시
    • 79,250
    • +0.83%
    • 이더리움 클래식
    • 6,720
    • -0.37%
    • 108.3
    • -3.82%
    • 제트캐시
    • 68,450
    • -0.73%
    • 비체인
    • 12.69
    • -1.25%
    • 웨이브
    • 3,526
    • -0.23%
    • 베이직어텐션토큰
    • 233
    • -2.18%
    • 비트코인 골드
    • 8,630
    • +0.82%
    • 퀀텀
    • 2,445
    • -0.45%
    • 오미세고
    • 3,601
    • -0.17%
    • 체인링크
    • 13,350
    • +0.45%
    • 질리카
    • 20.53
    • -1.72%
    • 어거
    • 14,490
    • -0.4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