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BJ 엉두 누구?…세야·케이 술자리 폭로 "강제로 옷 벗겼다"

입력 2020-09-17 08:48 수정 2020-09-17 08:56

(출처=BJ 엉두 인스타그램)
(출처=BJ 엉두 인스타그램)

BJ 엉두가 BJ세야·케이를 저격하며, 술자리에서의 성추행을 폭로했다.

BJ엉두는 지난 16일 자신의 아프리카 방송에서 "케이는 쓰레기다. 아효 언니가 놀자고 불러 나갔는데 케이 집으로 갔고 기거서 술 먹여서 다 벗게 했다"라고 말했다.

이어 "언니는 나 데리고 와서 술 먹고 뻗었다가 나 몰라라 파퀴랑 합방해야 한다며 갔다"라며 아효에 대해서도 "진심으로 대했는데 이용만 당했다"라고 불쾌감을 나타냈다.

또한 BJ 세야에 대해서는 "이 XX은 방송하면 안 된다"라며 "인성 쓰레기다. 모든 여자 다 술집 여자 취급하고 나한테 술 따르라고 했다"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와 관련 케이는 즉각 해명에 나서며 "저희 집에서 술을 마신 건 맞다. BJ, 일반인 총 8명이 마셨다. 그러나 (옷을) 벗긴 적은 없다. 옷 벗기 게임 같은 것을 하다 그 분(엉두)이 스스로 벗었다"라고 반박했다. 이어 "엉두가 나한테 화가 난 이유는 돈을 안 줬기 때문인 것 같다"라며 "절대로 억지로 벗긴 적 없다. 내가 무슨 범죄자냐"라고 주장했다.

그는 "녹취가 있다고 하는데 공개해도 된다. 그날 술을 먹다가 그 자리에서 게임을 하는데 옷 벗기기 이야기가 나왔다. 다 친한 사람들이니까 처음엔 양말, 팔찌를 벗는다고 했다. 옷을 벗은 것도 자기 스스로 한 것"이라며 "그 자리에 보름이가 있었는데 보름이가 오히려 나한테 사과하더라. 보름이가 그날 처음부터 끝까지 다 기억하고 있다. 곧 방송을 켜 3자 입장으로 이야기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세야 또한 엉두와 주고받은 메시지를 공개하며 "그날 그 친구가 너무 취해 방에 들어가서 자라고 했다"면서 "다 같이 술 따라주고 가져오기도 하고 했는데 술집 여자 취급한 건 아니다"라고 해명에 나섰다.

한편 BJ 엉두의 본명은 김연두로, 유튜브와 아프리카TV에서 개인 방송을 하며 인기를 끌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1,126,000
    • +5.69%
    • 이더리움
    • 660,000
    • +2.32%
    • 리플
    • 733.7
    • +27.86%
    • 라이트코인
    • 98,450
    • +4.29%
    • 이오스
    • 3,838
    • +10.13%
    • 비트코인 캐시
    • 365,400
    • +15.72%
    • 스텔라루멘
    • 207
    • +68.21%
    • 트론
    • 38.14
    • +16.31%
    • 에이다
    • 199.7
    • +21.32%
    • 비트코인에스브이
    • 226,400
    • +12.25%
    • 대시
    • 131,700
    • +34.25%
    • 이더리움 클래식
    • 7,895
    • +16.96%
    • 174.2
    • +15.98%
    • 제트캐시
    • 89,700
    • +15.44%
    • 비체인
    • 17.25
    • +0.82%
    • 웨이브
    • 8,370
    • -0.3%
    • 베이직어텐션토큰
    • 280.5
    • +10%
    • 비트코인 골드
    • 11,410
    • +9.19%
    • 퀀텀
    • 3,290
    • +13.84%
    • 오미세고
    • 4,678
    • +8.01%
    • 체인링크
    • 17,000
    • +5%
    • 질리카
    • 26.66
    • +7.28%
    • 어거
    • 18,810
    • +12.4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