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SK텔레콤, 물적분할ㆍ자회사 상장으로 기업가치 증대 ‘매수’ - 하나금융

입력 2020-09-14 08:48

하나금융투자는 SK텔레콤에 대해 14일 올해 자사주 매입에 이어 내년에는 물적분할을 통한 지배구조 개편, 자회사 상장 추진 등으로 기업가치가 커질 전망이라며 투자의견 ‘매수’, 목표주가 33만원을 제시했다.

김홍식 연구원은 “현재 SKT는 5000억 원 규모의 자사주 매입을 현재 진행 중이며 향후 점진적인 주가 반등이 기대된다”며 “3분기 실적 개선에 이어 내년 3분기 예상되는 지배구조 개편 이슈, IPO 진행 등이 주가 상승에 힘을 실어줄 전망이다”고 내다봤다.

김 연구원은 “지배구조 개편은 현재 상황으로 미뤄볼 때 물적분할로 진행될 가능성이 높다”며 “물적분할을 통해 중간지주사 체제로 전환하고, 모바일 사업부문을 분할해 중간 지주사 아래 하이닉스, 브로드밴드와 같은 위치에 둘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그는 “SKT가 물적분할을 시도할 시 SKT 시가총액은 크게 증가할 것으로 예상한다”며 “향후 인수합병(M&A)을 중간지주사가 담당할 가능성이 높다고 감안하면, 분할 후 SKT 모바일과 하이닉스의 배당 성향 증가로 SKT(중간지주사)의 배당금 증가가 예상된다”고 전망했다.

이어 “단기간에 SK(주)와 SKT(중간지주) 합병 추진 가능성이 낮고, 지속적인 자사주 매입을 통한 우호지분 확대, 신주발행주식수 최소화, M&A 재원 활용도 가능하다”며 “물적분할, 자회사 상장을 통한 SKT 기업가치 증대 전략은 주주입장에서도 환영할 만한 전략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0,712,000
    • -1.5%
    • 이더리움
    • 643,500
    • -3.6%
    • 리플
    • 630.8
    • -7.99%
    • 라이트코인
    • 91,400
    • -5.53%
    • 이오스
    • 3,262
    • -2.89%
    • 비트코인 캐시
    • 313,300
    • -0.95%
    • 스텔라루멘
    • 187.6
    • -6.29%
    • 트론
    • 33.11
    • -3.33%
    • 에이다
    • 169.9
    • -5.14%
    • 비트코인에스브이
    • 203,500
    • +9.47%
    • 대시
    • 112,800
    • -2.84%
    • 이더리움 클래식
    • 6,845
    • -4.6%
    • 279.1
    • +21.56%
    • 제트캐시
    • 79,300
    • -4.05%
    • 비체인
    • 17.9
    • -5.89%
    • 웨이브
    • 8,380
    • +5.94%
    • 베이직어텐션토큰
    • 262.8
    • -2.2%
    • 비트코인 골드
    • 10,170
    • -0.59%
    • 퀀텀
    • 2,933
    • -5.78%
    • 오미세고
    • 4,133
    • +0.58%
    • 체인링크
    • 14,410
    • -5.2%
    • 질리카
    • 33.42
    • -6.36%
    • 어거
    • 16,740
    • -4.6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