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전지현 130억 매각, 삼성동 자택 재건축 후 팔아…소속사 측 "차익 거의 없다"

입력 2020-09-04 16:57 수정 2020-09-04 17:05

(사진제공=비즈엔터)
(사진제공=비즈엔터)

배우 전지현이 130억 원에 자택을 매각했다.

4일 전지현이 서울 강남구 삼성동 자택을 130억 원에 매각했다는 보도가 나왔다.

매수자와 거래중개인은 알려지지 않았다.

전지현은 2014년 약 75억 원을 주고 해당 주택을 매입했다. 이후 2015년 철거 후 재건축, 지하 1층~지상 2층(연면적 671.5㎡, 203.12평) 규모로 집을 지었다. 재건축 비용은 알려지지 않았다.

소속사 문화창고는 "건축비와 제반 세금 등을 고려했을 때 많은 차익을 남기지 않았다"라고 밝혔다.

전지현은 '연예계에서 알아주는 부동산 큰 손'으로 거론되고 있다.

2017년 3월에는 서울 강남구 삼성동 공항터미널 맞은편 건물을 325억 원(대지 1172㎡, 건물 면적 1074㎡ 지하 1층~지상 2층 규모)에 매입한 바 있다. 당시 대출 없이 모두 현금으로 지불했다는 사실이 알려져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한편 전지현은 2012년 한복 디자이너 이영희 씨의 외손자 최준혁 씨와 결혼해 2016년 첫째 아들을, 2018년 둘째 아들을 출산한 바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4,750,000
    • -0.59%
    • 이더리움
    • 1,429,000
    • +0.92%
    • 리플
    • 285.9
    • -1.55%
    • 라이트코인
    • 143,800
    • +1.34%
    • 이오스
    • 2,843
    • -0.35%
    • 비트코인 캐시
    • 433,300
    • -2.01%
    • 스텔라루멘
    • 286.1
    • +3.7%
    • 트론
    • 32.03
    • +0.09%
    • 에이다
    • 365.9
    • +0.3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2,700
    • +1%
    • 대시
    • 110,200
    • -1.25%
    • 이더리움 클래식
    • 7,995
    • +0.95%
    • 255.7
    • -1.46%
    • 제트캐시
    • 90,250
    • -2.9%
    • 비체인
    • 30.84
    • -0.48%
    • 웨이브
    • 6,985
    • -1.9%
    • 베이직어텐션토큰
    • 340
    • +7.05%
    • 비트코인 골드
    • 10,950
    • -2.58%
    • 퀀텀
    • 3,519
    • -4.48%
    • 오미세고
    • 3,585
    • -1.46%
    • 체인링크
    • 26,140
    • +8.07%
    • 질리카
    • 71.85
    • -1.86%
    • 어거
    • 20,430
    • +1.5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