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더존비즈온, 담보 보증 없는 ‘매출채권 팩토링’ 서비스 출시

입력 2020-09-01 09:22

▲더존비즈온은 매출채권 팩토링 서비스에 빅데이터, 인공지능 등 첨단 기술을 접목해 WEHAGO에서 외상채권을 즉시 현금으로 회수할 수 있는 ‘황금두꺼비’ 서비스를 출시했다. (사진제공=더존비즈온)
▲더존비즈온은 매출채권 팩토링 서비스에 빅데이터, 인공지능 등 첨단 기술을 접목해 WEHAGO에서 외상채권을 즉시 현금으로 회수할 수 있는 ‘황금두꺼비’ 서비스를 출시했다. (사진제공=더존비즈온)

기업 외상채권을 바로 현금으로 회수할 수 있는 서비스가 생겼다. 더존비즈온은 매출채권 팩토링 서비스인 ‘황금두꺼비’를 출시한다고 1일 밝혔다.

매출채권 팩토링은 상거래에서 발생한 외상 매출채권을 금융기관이 매입해주는 혁신금융 서비스로, 판매대금 등을 단기간에 현금화할 수 있다. 더존비즈온은 여기에 빅데이터, 인공지능 등 첨단 기술을 접목해 중소기업 회계 데이터를 활용한 신용평가모형을 새롭게 선보였다. 뿐만 아니라 인공지능 기반의 조기경보모형, 진성거래 판별모형, 거래위험 평가모형, D-Pay Index(한국형 상거래위험지수)도 국내 최초로 개발했다.

특히 더존비즈온은 미국, 영국, 일본 등 선진국처럼 상환청구권 없는 팩토링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어 앞으로 기업의 단기자금 조달창구로서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최근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의 현금흐름 개선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더존비즈온 관계자는 “채무자가 채무를 이행하지 않더라도 매출채권 팩토링 이용 기업은 상환의무가 없기 때문에 연쇄 도산의 위험이 사라진다”며 “금융 지원이 필요한 경쟁력 있는 중소·중견기업에 단비와 같은 서비스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해당 서비스는 비즈니스 플랫폼 WEHAGO를 통해 빠르고 간편하게 사용할 수 있다. 서비스 신청부터 심사, 대금 입금 및 상환의 전 과정을 자동화해 편의성을 극대화했다. 담보나 보증이 필요 없고, 복잡한 서류 준비나 오프라인 방문 없이도 온라인에서 비대면으로 이용할 수 있다. 세무대리인에게 기장을 의뢰하고 있는 기업은 해당 세무회계사무소가 WEHAGO T를 사용하고 있는지 먼저 확인이 필요하다. WEHAGO T를 사용 중이라면 수임 고객사용 WEHAGO T edge에 가입하는 것만으로 즉시 서비스를 신청할 수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1,086,000
    • +0.98%
    • 이더리움
    • 668,000
    • +2.85%
    • 리플
    • 683.9
    • +0.4%
    • 라이트코인
    • 96,400
    • +0.47%
    • 이오스
    • 3,342
    • -0.09%
    • 비트코인 캐시
    • 316,500
    • -1.09%
    • 스텔라루멘
    • 204.4
    • +2.46%
    • 트론
    • 34.31
    • +0.5%
    • 에이다
    • 178.2
    • +3.6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5,000
    • -0.75%
    • 대시
    • 116,800
    • +0.17%
    • 이더리움 클래식
    • 7,060
    • +3.07%
    • 243.7
    • +8.41%
    • 제트캐시
    • 81,900
    • -1.86%
    • 비체인
    • 19.01
    • +6.8%
    • 웨이브
    • 8,060
    • +6.26%
    • 베이직어텐션토큰
    • 267.8
    • +0.11%
    • 비트코인 골드
    • 10,220
    • -2.76%
    • 퀀텀
    • 3,133
    • +0.13%
    • 오미세고
    • 4,107
    • -0.65%
    • 체인링크
    • 15,110
    • -0.66%
    • 질리카
    • 37.32
    • +10.51%
    • 어거
    • 17,600
    • -2.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