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말 문 연 김조원 "재혼 아니다"..."가정파탄 날 지경"

입력 2020-08-12 18:32

'뒤끝 퇴직' 논란에는 "해명할수도, 해서도 않되는 위치"

▲김조원 청와대 민정수석이 7일 청와대에서 열린 윤종인 개인정보보호위원회 위원장 임명장 수여식에 참석하고 있다. (연합뉴스)
▲김조원 청와대 민정수석이 7일 청와대에서 열린 윤종인 개인정보보호위원회 위원장 임명장 수여식에 참석하고 있다. (연합뉴스)

다주택 논란을 빚다가 사퇴한 김조원 전 청와대 민정수석이 12일 ‘말못할 가정사가 있다’고나 ‘재혼했다’는 등의 정치권 발언에 대해 “전혀 사실무근”이라고 밝혔다.

김 전 수석은 이날 연합뉴스에 “저와 관련해 보도되는 재혼 등은 사실과 너무도 다르다”며 “오보로 가정파탄 지경”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김 전 수석은 자신의 사퇴 과정을 두고 ‘뒤끝’이라는 비판이 나온 데 대해선 “역시 사실관계가 다르다”고 말했다. 다만 자세한 경위에 대해선 “해명할 수도, 해서도 안 되는 위치”라고 일축했다.

앞서 더불어민주당 김종민 의원은 전날 KBS 1TV에 출연해 “김 전 수석이 주택 두 채를 갖고 있다고 하는데, 여러 가지 공개가 안 되는 가정사가 있다”며 “인신공격하면 안 된다”고 말했다. 이어 김 전 수석과 군대 동기인 미래통합당 박성중 의원은 이날 CBS 라디오에 나와 “부인하고 관계가, 재혼도 했고 여러 가지 문제들이 있다”고 설명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2,461,000
    • +0.14%
    • 이더리움
    • 412,500
    • +0.07%
    • 리플
    • 279.2
    • -1.69%
    • 라이트코인
    • 53,400
    • +1.23%
    • 이오스
    • 2,995
    • +0.13%
    • 비트코인 캐시
    • 264,600
    • +0.57%
    • 스텔라루멘
    • 84.86
    • -1.21%
    • 트론
    • 30.16
    • -0.98%
    • 에이다
    • 113.4
    • -3.82%
    • 비트코인에스브이
    • 203,000
    • +4.16%
    • 대시
    • 78,000
    • -0.38%
    • 이더리움 클래식
    • 6,915
    • -3.22%
    • 135.9
    • -0.95%
    • 제트캐시
    • 70,000
    • +6.14%
    • 비체인
    • 14.9
    • +1.22%
    • 웨이브
    • 2,868
    • +1.34%
    • 베이직어텐션토큰
    • 274.7
    • +1.03%
    • 비트코인 골드
    • 9,235
    • -0.38%
    • 퀀텀
    • 2,778
    • -1.94%
    • 오미세고
    • 4,544
    • -4.38%
    • 체인링크
    • 11,310
    • -3.42%
    • 질리카
    • 20.08
    • +13.06%
    • 어거
    • 16,300
    • +0%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