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도티, 공과사 구별 못한 회사 운용이었나…"여자친구 수시로 대동"

입력 2020-08-07 11:50

(출처=도티 SNS 캡처)
(출처=도티 SNS 캡처)

샌드박스 CCO 도티가 공과사를 구별하지 못하는 회사운용을 했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최근 한 커뮤니티게시판에서 자신이 샌드박스에서 근무했던 직원이라고 주장하는 A씨가 도티의 뒷광고 의혹과 관련해 추가적인 폭로글을 남겼다.

도티는 참피디의 뒷광고 폭로와 관련해 개인의 광고 계약을 회사가 일일이 확인할 수 없다는 취지로 해명했으나 A씨는 도티가 몰랐을리 없다면서 도티 역시 뒷광고 사용자라고 주장했다.

A씨는 또 도티가 공과사를 구별하지 못하는 회사운용으로 직원들의 불편을 초래했다고 이야기했다.

A씨의 말에 따르면 도티는 데이트 의상이 필요할 때면 패션센스가 뛰어난 직원에게 법인카드를 쥐어주며 의류 구매를 지시하기도 했다. 또 공식석상에서도 도티는 여자친구와 수시로 함께 나타나기도 했다는 전언이다.

한편 도티는 구글 출신 이필성 대표와 2015년 MCN기업 샌드박스 네트워크를 창업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3,837,000
    • +2.85%
    • 이더리움
    • 430,000
    • +0.09%
    • 리플
    • 280.4
    • +0%
    • 라이트코인
    • 55,550
    • +2.11%
    • 이오스
    • 2,902
    • -0.55%
    • 비트코인 캐시
    • 287,900
    • +2.57%
    • 스텔라루멘
    • 93.65
    • -2.35%
    • 트론
    • 30.37
    • +4.01%
    • 에이다
    • 118
    • -2.0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3,200
    • +0.94%
    • 대시
    • 83,800
    • -1.47%
    • 이더리움 클래식
    • 6,750
    • -0.81%
    • 116
    • -9.02%
    • 제트캐시
    • 70,050
    • -2.51%
    • 비체인
    • 12.5
    • +0%
    • 웨이브
    • 3,455
    • +5.14%
    • 베이직어텐션토큰
    • 241.1
    • +0.42%
    • 비트코인 골드
    • 8,620
    • -1.88%
    • 퀀텀
    • 2,504
    • +1.46%
    • 오미세고
    • 3,701
    • -1.44%
    • 체인링크
    • 11,890
    • -1.9%
    • 질리카
    • 20.79
    • -3.71%
    • 어거
    • 15,300
    • -0.9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