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권경애 폭로 속 한상혁, 한동훈 퇴출 먼저 알았나…결백 증거 공개 '초강수'

입력 2020-08-06 15:12

▲한상혁 방송통신위원장 ((연합뉴스))
▲한상혁 방송통신위원장 ((연합뉴스))

민주사회를위한변호사모임(민변) 출신 권경애 변호사가 한동훈 검사장을 내쫓는 보도를 먼저 안 인물이 있다고 밝혔다. 해당 인물로 지목된 이는 한상혁 방송통신위원장이었다.

6일 한상혁 방송통신위원장이 "관련 보도들에 엄정한 법적책임을 묻겠다"며 이를 부인하고 나섰다.

한 위원장은 자신의 전화 기록을 공개하면서 권 변호사와 통화 시간은 이미 MBC 보도가 나간 후 1시간 이상이 지난 오후 9시9분이라고 강조했다.

앞서 권 변호사는 전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MBC의 '한동훈과 채널A 기자의 녹취록 보도'가 이뤄지기 몇 시간 전에 '한동훈은 반드시 내쫓을 거고 그에 대한 보도가 곧 나갈 것이니 제발 페북을 그만두라'는 호소에 가까운 전화를 받았다고 밝혀 논란이 일었다.

이후 사실상 권 변호사에게 전화를 한 인물이 한 위원장으로 좁혀지자 한 위원장이 통화기록을 공개하며 허위보도라고 발끈한 것이다.

한편 한동훈 검사장과 채널A기자가 관련된 검언유착 수사는 사실상 한동훈 검사장의 공모사실이 명시되지 않으면서 '검언유착' 프레임에 갇힌 무리한 수사에 불과했다는 비판도 나오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4,677,000
    • +2.92%
    • 이더리움
    • 467,200
    • +6.13%
    • 리플
    • 293
    • +3.61%
    • 라이트코인
    • 61,550
    • +4.5%
    • 이오스
    • 3,008
    • +2.42%
    • 비트코인 캐시
    • 303,300
    • +4.51%
    • 스텔라루멘
    • 96.43
    • +1.52%
    • 트론
    • 30.57
    • +1.23%
    • 에이다
    • 124.5
    • +4.2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2,800
    • +3.54%
    • 대시
    • 84,800
    • +0.18%
    • 이더리움 클래식
    • 6,985
    • +1.75%
    • 123
    • +0.08%
    • 제트캐시
    • 74,400
    • +4.86%
    • 비체인
    • 13.71
    • +7.45%
    • 웨이브
    • 3,625
    • +4.62%
    • 베이직어텐션토큰
    • 252
    • +3.41%
    • 비트코인 골드
    • 9,065
    • +2.31%
    • 퀀텀
    • 2,675
    • +4.45%
    • 오미세고
    • 3,993
    • +6.76%
    • 체인링크
    • 13,600
    • +11.57%
    • 질리카
    • 22.2
    • +4.62%
    • 어거
    • 15,390
    • +0.8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