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농심 '신라면', 미국서 일본 '마루찬' 잡을까? 상반기 미국 매출 '사상 최대'

입력 2020-07-13 10:14

'신라면 블랙' 인기 힘입어 25% 늘어난 4800만 달러 매출 기록

▲신라면 버스 광고 (농심)
▲신라면 버스 광고 (농심)
농심이 올 상반기 미국 시장 사상 최대 매출을 경신했다. 농심이 신라면, 짜파구리 등이 미국에서 호평을 받으면서 미국 라면 시장 1위 브랜드 '마루찬'을 따라잡을지도 관심사다.

농심은 올 상반기 미국법인 매출이 전년 대비 35% 성장한 1억 6400 만 달러( 추정치) 로 사상 최대실적을 기록했다고 13일 밝혔다.

농심의 미국시장 성과는 메인스트림(Main Stream) 이라고 불리는 미국 주류( 主流) 시장에서의 판매 호조가 원인이다. 미국에 거주하는 아시아인은 물론 미국 현지인도 즐겨 찾는 식품으로 자리매김한 것이다. 2 분기까지 미국 내 코로나19 확산이 이어지자 필수 비상식량으로 농심 라면을 찾는 소비자들이 늘어난 것도 판매량 증가로 이어진 것으로 분석된다.

실제로 미국 대형 유통업체인 크로거(Kroger) 사의 구매담당자 스코트 엘리스는 “ 농심 라면이 간식(Snack) 개념에서 식사(Meal) 대용으로 인식이 전환되며 구매하는 소비자들이 늘었다” 며 “ 특히, 집안에서 요리하는 ‘ 홈쿡’ 트렌드에 따라 신라면에 치즈를 넣어먹는 등 라면을 다양하게 즐기는 방법도 확산되고 있다” 고 말했다.

이러한 현상에 힘입어 월마트를 비롯해 코스트코, 크로거, 샘스클럽 등 대형 유통업체를 중심으로 라면 판매가 급증했으며, 실제 월마트와 코스트코에서 상반기 매출이 각각 35%, 51% 늘어났고, 아마존은 79% 나 성장했다.

미국시장의 1 등 공신은 단연 ‘ 신라면’ 이다. 신라면은 상반기 미국에서 25% 늘어난 약 4800 만 달러 매출을 기록했다. 특히 신라면블랙의 성장세가 두드러진다. 신라면블랙의 상반기 매출은 1350 만 달러로 전년 대비 49% 성장했다. 신라면블랙은 특유의 진한 국물과 쫄깃한 면발로 미국 소비자들의 지지를 받고 있다.

최근 뉴욕타임즈는 세계에서 가장 맛있는 라면으로 ‘ 신라면블랙’ 을 선정하기도 했다. 뉴욕타임즈의 제품 리뷰 사이트 ‘ 와이어커터(Wirecutter)’ 에 실린 ‘The best instant noodles’ 기사에서 신라면블랙은 여러 일본라면을 제치고 전 세계 BEST 11 라면 중 당당히 1 위를 차지했다. 뿐만 아니라, 지난해 LA 타임즈에서도 신라면블랙을 전 세계 라면랭킹 상위권에 선정한 바 있다.

농심은 “신라면 브랜드는 과거 아시안들이 주로 찾는 제품에서 이제는 미국 메이저 유통회사가 먼저 찾는 한국 대표 식품이 됐다” 고 말했다.

한편, 1971 년 미국 LA 지역에 처음 라면을 수출한 농심은 2005년 LA 공장을 가동하며 본격적인 미국시장 공략에 나섰다. 신라면을 포함해 너구리, 안성탕면, 짜파게티, 육개장사발면 등을 현지애서 생산ㆍ판매하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3,956,000
    • +1.28%
    • 이더리움
    • 515,500
    • +4.29%
    • 리플
    • 352.7
    • +2.53%
    • 라이트코인
    • 67,850
    • +2.42%
    • 이오스
    • 3,992
    • +9.16%
    • 비트코인 캐시
    • 351,500
    • +2.33%
    • 스텔라루멘
    • 123
    • +4.15%
    • 트론
    • 28.26
    • +2.43%
    • 에이다
    • 161.6
    • -0.8%
    • 비트코인에스브이
    • 253,200
    • +1.61%
    • 대시
    • 110,700
    • +3.26%
    • 이더리움 클래식
    • 8,390
    • +3.2%
    • 73.64
    • +1.64%
    • 제트캐시
    • 101,700
    • +1.5%
    • 비체인
    • 23.28
    • +0.34%
    • 웨이브
    • 3,988
    • +10.38%
    • 베이직어텐션토큰
    • 327.3
    • +5.41%
    • 비트코인 골드
    • 13,060
    • +2.03%
    • 퀀텀
    • 3,592
    • +8.98%
    • 오미세고
    • 2,328
    • +8.18%
    • 체인링크
    • 19,560
    • -2.54%
    • 질리카
    • 29.15
    • -0.03%
    • 어거
    • 25,280
    • +2.4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