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이투데이 말투데이] 귤중지락(橘中之樂)/메기효과

입력 2020-06-02 05:00

조성권 국민대 객원교수

☆ 알랭 명언

“인간은 의욕과 창조에 의해서만 행복하다. 딸기가 맛을 지니고 있듯 삶은 행복이란 맛을 지니고 있다.”

프랑스의 철학자·평론가. 알랭은 필명, 본명은 에밀 샤르티에. ‘데페슈 드 루앙’지에 행복·그리스도교·문학·미학·교육·정치 등 다방면에 걸친 짧은 에세이 ‘노르망디인의 어록’을 3098회나 연재해 유명해졌다. 새로운 철학 체계를 창시하기를 원하지 않은 그는 아리스토텔레스 등 이전 철학자들의 사상을 훌륭하게 파악·발전시켰다. 그는 오늘 세상을 떠났다. 1868~1951.

☆ 고사성어 / 귤중지락(橘中之樂)

바둑을 이르는 별칭. 중국 파촉(巴蜀) 지방의 감귤나무에 유난히 큰 귤이 열려 정성스레 가꾼 후에 귤을 반으로 쪼개어 보니 그 속에서 좌우 두 쌍의 노인들이 바둑을 두고 있더라는 고사에서 유래되었다. 출전 유명록(幽冥錄).

☆ 시사상식 / 메기효과

미꾸라지 어항에 메기 한 마리를 집어넣으면 미꾸라지들이 메기를 피해 다니느라 생기를 얻고, 미꾸라지를 장거리 운송할 때 수족관에 메기를 넣으면 죽지 않는다. 메기로 미꾸라지를 생존시키는 현상을 기업경영에 접목한 것을 말한다. 이 효과를 아는 조직은 무서운 제도(다면평가, 직무심사와 성과급, 신진세력 투입 등)를 적용해 조직의 정체 현상을 극복하고, 동기를 부여해 생산성을 높인다.

☆ 속담 / 아내가 예쁘면 처갓집 울타리까지 예쁘다

아내가 좋으면 아내 주위의 보잘것없는 것까지 좋게 보인다는 말.

☆ 유머 / 아빠의 결정

아빠가 큰딸을 불러 엄숙하게 “어제 네 남자친구가 너랑 결혼하고 싶다더라. 난 그 정도면 만족한다. 네 생각은 어때?” 하고 물었다. 딸이 “아빠, 전 엄마를 남겨두고 시집가는 게 너무 괴로워요”라고 하자 아빠의 대답.

“그래? 그럼, 네 엄마도 데리고 가면 안 되겠니?”

채집/정리:조성권 국민대 경영대학원 객원교수, 멋있는 삶 연구소장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970,000
    • -0.63%
    • 이더리움
    • 284,000
    • -0.94%
    • 리플
    • 239.2
    • +1.18%
    • 라이트코인
    • 53,050
    • +0.57%
    • 이오스
    • 3,108
    • -0.26%
    • 비트코인 캐시
    • 281,500
    • -0.53%
    • 스텔라루멘
    • 112.3
    • +5.94%
    • 트론
    • 21.82
    • +1.11%
    • 에이다
    • 149
    • +5.15%
    • 비트코인에스브이
    • 215,500
    • -0.32%
    • 대시
    • 86,400
    • +1.23%
    • 이더리움 클래식
    • 7,730
    • +1.84%
    • 55.37
    • +1.26%
    • 제트캐시
    • 66,450
    • -0.37%
    • 비체인
    • 22.14
    • +7.74%
    • 웨이브
    • 1,429
    • +3.7%
    • 베이직어텐션토큰
    • 306.8
    • +1.09%
    • 비트코인 골드
    • 12,640
    • +14.49%
    • 퀀텀
    • 2,472
    • +2.15%
    • 오미세고
    • 1,828
    • -0.44%
    • 체인링크
    • 7,285
    • -0.48%
    • 질리카
    • 23.66
    • +0.42%
    • 어거
    • 22,990
    • +1.3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