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최종범 근황, 오픈파티 열기전 공개한 SNS 장문의 글 화제

입력 2020-05-22 00:24

(출처=채널A 캡처)
(출처=채널A 캡처)

최종범 근황에 시선이 모아졌다.

21일 검찰은 1심에서 최종범에게 무죄가 선고됐던 불법촬영 혐의 등에 대해 유죄 선고를 요청했다.

이에 故 구하라씨의 친오빠 구호인씨는 "동생이 1심 판결 결과문을 읽고 억울해 했다. 잘 생각해 2심 판결을 내려주길 바란다"라며 "최종범은 지인들을 불러 파티를 해 동생이 분노했다"라고 덧붙였다.

최종범은 지난해 5월 새로운 샵을 오픈했다며 이를 SNS에 공개했다. 당시 장문의 글을 작성해 게시했다. 글에는 "저의 업, 미용에 최선을 다하는 모습을 보이겠다"라며 "더 성숙한 모습으로 열심히 제 자리에서 일하겠다"라고 말했다. 당시 누리꾼들은 "사과인가 홍보인가"라며 그의 행동을 비난했다.

이후 최종범은 자신의 SNS에 오픈 파티를 했던 사진을 올려 거센 비난을 받기도 했다.

故 구하라씨는 전 연인이었던 최종범과 2018년 9월 쌍방폭행 시비에 휘말렸다. 최종범은 故 구하라씨의 신체를 몰래 촬영한 혐의를 받았다. 이후 지낸해 8월 1심에서는 최종범의 협박, 강요, 상해, 재물손괴 등이 유죄로 인정됐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1,420,000
    • +2.69%
    • 이더리움
    • 256,900
    • +2.8%
    • 리플
    • 239
    • -0.67%
    • 라이트코인
    • 53,600
    • +1.13%
    • 이오스
    • 3,114
    • +0.81%
    • 비트코인 캐시
    • 285,900
    • +1.38%
    • 스텔라루멘
    • 81.14
    • +0.09%
    • 트론
    • 18.03
    • +1.07%
    • 에이다
    • 70.65
    • +5.73%
    • 비트코인에스브이
    • 227,400
    • +1.29%
    • 모네로
    • 79,600
    • +0.51%
    • 대시
    • 89,700
    • +0.5%
    • 이더리움 클래식
    • 8,210
    • -0.18%
    • 49.43
    • +1.08%
    • 제트캐시
    • 57,200
    • +2.79%
    • 비체인
    • 6.549
    • +11%
    • 웨이브
    • 1,304
    • +1.72%
    • 베이직어텐션토큰
    • 253.3
    • +2.14%
    • 비트코인 골드
    • 10,920
    • +1.11%
    • 퀀텀
    • 2,023
    • +1.15%
    • 오미세고
    • 1,967
    • -3.34%
    • 체인링크
    • 4,750
    • +1.34%
    • 질리카
    • 14.98
    • +3.74%
    • 어거
    • 15,400
    • +1.9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