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FTS) 원인은?…'코로나19와 증상 비슷해'

입력 2020-05-21 14:45 수정 2020-05-21 14:50

(출처=KBS 뉴스 캡처)
(출처=KBS 뉴스 캡처)

충북 태안에서 한 60대 여성이 발열과 근육통으로 코로나19 검사를 받은 뒤 '음성' 판정을 받았으나, 이후 증상이 호전되지 않아 재검사를 받은 후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FTS)에 걸린 사실을 확인했다.

충남도는 20일 전날 발열·근육통 증상으로 입원 치료 중인 태안군 주민 A 씨(66·여)가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에 확진됐다고 밝혔다.

A 씨는 지난 15일 발열과 근육통 등의 증상이 나타났고, 18일 태안군 선별진료소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 A 씨는 코로나19 음성 판정을 받았지만 증상은 여전히 호전되지 않았다.

지역 의료원에 입원한 A 씨는 충남도 보건환경연구원에서 유전자 검사를 받고 다른 병원으로 이송됐다. 이후 전날 저녁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 확진 판정을 받은 뒤 중환자실로 옮겨졌다.

SFTS 감염 원인은 작은소피 참진드기에 물린 뒤, 고열, 설사, 몸살, 구토 등의 증상이 나타난다. 일부는 림프절 종대나 혼수 등 중증으로 진행되며 치명률은 12~30%에 달한다.

환자 격리는 필요치 않지만 의료종사자가 중증 환자의 혈액·체액 등에 직접적으로 노출돼 2차 감염된 사례가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SFTS는 예방 백신이 없어 진드기에 물리지 않도록 예방하는 것이 가장 좋다. 때문에 야외에서 작업 시에는 작업복·장갑·장화를 착용하고, 등산이나 벌초 등 야외활동 시에는 긴 옷을 입어야 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1,428,000
    • +3.19%
    • 이더리움
    • 258,300
    • +3.61%
    • 리플
    • 239.5
    • +0.08%
    • 라이트코인
    • 53,700
    • +1.9%
    • 이오스
    • 3,120
    • +1.23%
    • 비트코인 캐시
    • 286,000
    • +1.78%
    • 스텔라루멘
    • 81.49
    • +0.93%
    • 트론
    • 18.08
    • +1.29%
    • 에이다
    • 71.04
    • +6.57%
    • 비트코인에스브이
    • 229,500
    • +2.36%
    • 모네로
    • 79,350
    • +1.08%
    • 대시
    • 89,700
    • +0.62%
    • 이더리움 클래식
    • 8,235
    • +0.61%
    • 49.7
    • +2.45%
    • 제트캐시
    • 56,750
    • +2.07%
    • 비체인
    • 6.541
    • +10.94%
    • 웨이브
    • 1,304
    • +0.93%
    • 베이직어텐션토큰
    • 257.3
    • +3.46%
    • 비트코인 골드
    • 10,920
    • +1.11%
    • 퀀텀
    • 2,023
    • +1.81%
    • 오미세고
    • 1,968
    • -5.07%
    • 체인링크
    • 4,770
    • +1.86%
    • 질리카
    • 14.95
    • +4.18%
    • 어거
    • 15,430
    • +2.1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