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코로나19 위기에도 외국인 원화채 샀다

입력 2020-05-18 06:59

코로나19 위기 속에도 외국인들은 원화 채권을 사들인 것으로 나타났다.

18일 투자은행(IB)업계에 따르면 외국인 원화채권 보유잔고는 141조 7000 억원이었다.

이는 3월 중순 대비 14조 원 가량 늘어난 것이다.

외국인 잔고가 저점을 기록한 3월 10일 이후 국채를 11조 6000억 원 사들였다. 통안채도 7조1000억 원 가량 매수했다.

만기별로는 2년 이하가 11조 9000억 원이었다.

DB금융투자 문홍철 연구원은 “대략 60%가량의 원화채 매입이 전통적인 재정거래 목적으로 추정된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1,430,000
    • +3.29%
    • 이더리움
    • 258,500
    • +3.77%
    • 리플
    • 239.8
    • +0.25%
    • 라이트코인
    • 53,600
    • +1.71%
    • 이오스
    • 3,123
    • +1.33%
    • 비트코인 캐시
    • 286,400
    • +1.92%
    • 스텔라루멘
    • 81.49
    • +0.93%
    • 트론
    • 18.07
    • +1.4%
    • 에이다
    • 70.9
    • +6.36%
    • 비트코인에스브이
    • 229,400
    • +2.32%
    • 모네로
    • 79,350
    • +1.08%
    • 대시
    • 89,700
    • +0.62%
    • 이더리움 클래식
    • 8,240
    • +0.67%
    • 49.7
    • +2.45%
    • 제트캐시
    • 56,750
    • +2.07%
    • 비체인
    • 6.541
    • +10.94%
    • 웨이브
    • 1,304
    • +0.93%
    • 베이직어텐션토큰
    • 257.3
    • +3.46%
    • 비트코인 골드
    • 10,920
    • +1.11%
    • 퀀텀
    • 2,023
    • +1.81%
    • 오미세고
    • 1,968
    • -5.7%
    • 체인링크
    • 4,770
    • +1.86%
    • 질리카
    • 14.95
    • +4.69%
    • 어거
    • 15,430
    • +2.1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