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GF리테일, 한국철도와 MOU “레일플러스 교통카드 판매·충전 제공”

입력 2020-04-10 13:46

CU “인프라를 기반으로 공공 서비스 활성화 나설 것”

(사진제공=BGF리테일)
(사진제공=BGF리테일)

편의점 CU를 운영하는 BGF리테일이 한국철도와 손잡고 이달 9일 상호 사업협력 등에 대한 전략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날 업무협약식은 BGF리테일 진영호 상무, 한국철도공사 조대식 광역철도본부장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서울시 강남구에 위치한 BGF사옥 진행됐다.

이번 업무협약에 따라 고객들은 향후 전국 CU에서 레일플러스(R+) 교통카드의 판매, 충전 및 환불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으며, 상품 결제도 가능해진다.

한국철도가 운영하는 레일플러스(R+) 교통카드는 전국에서 이용 가능한 선불 교통카드로, 지하철, 버스, 택시는 물론 KTX 등 기차 요금과 고속도로 통행료 등도 결제할 수 있는 국내 최대 지역 통용 교통 결제수단이다.

최근 KTX, 광역버스 등 지역 단위의 이동이 비교적 편리해지면서 장거리 ‘통근러’들이 지속적으로 늘어남에 따라 레일플러스(R+) 교통카드 이용자 수도 2018년 23만 명에서 지난해 말 기준 83만 명으로 훌쩍 뛰었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한국철도는 레일플러스(R+) 교통카드 이용자들이 보다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전국 인프라를 확보하게 됐으며, BGF리테일은 결제수단 확대를 통한 매출 증대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이 밖에도 양 사는 △각 사 플랫폼을 활용한 홍보 △제휴사업 신규 발굴 및 확대 등에도 힘을 모을 계획이다. 진영호 BGF리테일 상품본부장은 “BGF리테일은 레일플러스(R+) 교통카드의 판매 및 충전소 역할 외에도 차별화 상품, 단독 프로모션 등 다양한 방면에서 상호 간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도록 한국철도와 협력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BGF리테일은 전국 CU 인프라를 활용하여 공공 서비스의 활성화를 지원할 수 있는 방안들을 적극적으로 고민하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0.20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8,360,000
    • +2.84%
    • 이더리움
    • 4,780,000
    • +2.64%
    • 비트코인 캐시
    • 757,000
    • +0.87%
    • 리플
    • 1,360
    • +2.03%
    • 라이트코인
    • 233,300
    • +1.3%
    • 에이다
    • 2,628
    • +0.84%
    • 이오스
    • 5,555
    • +1.28%
    • 트론
    • 125
    • +1.87%
    • 스텔라루멘
    • 455.6
    • -0.57%
    • 비트코인에스브이
    • 208,700
    • +0.68%
    • 체인링크
    • 32,230
    • +1.61%
    • 샌드박스
    • 909.9
    • +0.8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