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GS건설, 1150억 규모 채무보증 결정

입력 2020-04-09 15:46

GS건설은 소백이 한국스탠다드차타드은행으로부터 빌린 1150억 원에 대한 채무보증을 결정했다고 9일 공시했다. 자기자본 대비 2.78%에 해당하며 보증기간은 2021년 4월 13일까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1,580,000
    • +0.76%
    • 이더리움
    • 291,600
    • +2.71%
    • 리플
    • 246.2
    • +0.98%
    • 라이트코인
    • 56,950
    • +3.36%
    • 이오스
    • 3,249
    • +1.21%
    • 비트코인 캐시
    • 303,700
    • +1%
    • 스텔라루멘
    • 99.83
    • +4.44%
    • 트론
    • 20.37
    • +3.72%
    • 에이다
    • 102.1
    • +9.21%
    • 비트코인에스브이
    • 233,600
    • -1.14%
    • 대시
    • 94,650
    • +0.42%
    • 이더리움 클래식
    • 8,355
    • -0.06%
    • 55.73
    • +8.74%
    • 제트캐시
    • 63,250
    • +1.44%
    • 비체인
    • 8.471
    • -2.52%
    • 웨이브
    • 1,341
    • +0.83%
    • 베이직어텐션토큰
    • 268.8
    • +3.82%
    • 비트코인 골드
    • 11,170
    • +0%
    • 퀀텀
    • 2,205
    • +2.75%
    • 오미세고
    • 2,075
    • +0.58%
    • 체인링크
    • 5,425
    • +3.83%
    • 질리카
    • 21.34
    • -1.52%
    • 어거
    • 17,340
    • +8.8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