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바이오리더스, 차별화된 신약개발 플랫폼으로 적응증 다각화”

입력 2020-02-13 10:38

(회사 측 제공)
(회사 측 제공)

바이오리더스가 자체 플랫폼 기반 신약개발 파이프라인으로 적응증 다각화에 나설 전망이다.

이정기 하나금융투자 연구원은 13일 “자궁경부전암 치료제(BLS-M07)의 임상 2b상과 뒤센 근디스트로피 치료제(BLS-M22)의 임상 1상 결과는 올해 2~3분기에 나올 것”이라며 “현재 치료제가 없는 자궁경부전암 세계시장 치료제 규모는 10조 원으로 추정되며 향후 BLS-M07이 상용화될 시 시장가치는 높다”고 설명했다.

바이오리더스는 자체 신약개발 플랫폼으로 뮤코맥스(MucoMax)와 휴마맥스(HumaMax)를 보유 중이다. 뮤코맥스는 체내 면역반응을 유도하는 경구용 점막 면역 플랫폼이고 휴마맥스는 의약 신소재 폴리감마글루탐산(γ-PGA)을 활용한 면역 조절 효력 기반의 플랫폼이다.

이스라엘 와이즈만 연구소로부터 이전 받은 p53에 대해서는 “대상암인 고형암 시장은 오는 2024년 약 64조원 규모로 전망된다"며 “p53은 Pre-IND 단계 마무리 후 글로벌 임상 1상 진입을 목표로 가지고 있다”고 밝혔다. 제약회사와 협력한 병용치료 가능성도 언급했다.

또 “자체 플랫폼 기반의 신약개발 파이프라인을 보유해 적응증 다각화가 가능하다”며 “차세대 기술인 p53(암 억제 유전자) 재활성화 기술이전으로 고형암 시장 내 가치가 높게 평가될 것”이라고 분석했다.

이어 “최대주주인 TCM생명과학과 자회사 넥스트BT 등 관계사와의 시너지 확대 및 바이오메디컬 사업 수직 계열화로 시장지배력이 증가할 것”이라며 “올해는 계열사간 시너지 효과로 연결 매출액 1000억 원을 상회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TCM 생명과학은 세계 최초 패드형 자궁경부암 HPV 진단 의료기기 가인패드를 개발했다. 97.8% 의 높은 정확도를 보유 중이다. 이외에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진단키트 (TCM Q Corono III) 도 상용화 예정으로 조기진단 사업을 확장시키고 있다. 넥스트BT는 건기식, 화장품 전문 기업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1,550,000
    • +0.3%
    • 이더리움
    • 289,300
    • +1.65%
    • 리플
    • 245.6
    • +0.61%
    • 라이트코인
    • 56,900
    • +2.71%
    • 이오스
    • 3,240
    • +0.78%
    • 비트코인 캐시
    • 302,400
    • +0.17%
    • 스텔라루멘
    • 99.07
    • +3.08%
    • 트론
    • 20.14
    • +3.28%
    • 에이다
    • 101.1
    • +7.5%
    • 비트코인에스브이
    • 232,700
    • -1.61%
    • 대시
    • 93,600
    • -0.37%
    • 이더리움 클래식
    • 8,335
    • -0.18%
    • 55.84
    • +9.04%
    • 제트캐시
    • 62,750
    • +1.13%
    • 비체인
    • 8.457
    • -2.32%
    • 웨이브
    • 1,340
    • +1.36%
    • 베이직어텐션토큰
    • 268.2
    • +4.24%
    • 비트코인 골드
    • 11,150
    • -0.09%
    • 퀀텀
    • 2,193
    • +1.67%
    • 오미세고
    • 2,077
    • +1.81%
    • 체인링크
    • 5,395
    • +4.05%
    • 질리카
    • 21.47
    • -1.78%
    • 어거
    • 16,770
    • +5.2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