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민앤지 관계사 ‘바이오일레븐’, 마이크로바이옴 기반 항체 면역항암제 사업 신규 추진

입력 2020-01-22 08:40

민앤지의 관계사 바이오일레븐이 재단법인 스크립스코리아항체연구원(이하 SKAI)과 ‘3세대 면역항암 항체치료제’ 기술 이전 및 공동연구 개발을 위한 업무 협약을 맺고, 마이크로바이옴 기반 면역항암제 개발에 나선다고 22일 밝혔다.

SKAI는 강원도와 춘천시, 강원대가 공동으로 설립한 국내 유일의 항체전문 연구기관으로, 최근 기존 항암제의 부작용과 내성을 극복할 수 있는 3세대 면역항암 항체치료제 개발에 성공해 큰 주목을 받기도 했다.

SKAI의 면역항암 항체치료제는 암세포의 면역공격 회피인자인 ‘PD-L1’의 기능을 차단해 면역세포를 활성화시키는 치료제다. 항암효능ㆍ병용효능 측면에서 기존 항암제 대비 뛰어난 효능을 검증받았다는 게 회사 측의 설명이다.

바이오일레븐 측은 “지난 10년간 바이오일레븐은 유용 미생물 균주 개발, 장내 미생물 분석 등을 통해 마이크로바이옴 관련 기술 노하우와 데이터를 축적했다”며 “이번 기술 이전을 계기로 대표적 면역항암제로 꼽히는 PD-L1 항체와 마이크로바이옴 제반 기술의 연계 시너지를 통해 기존 면역항암제가 듣지 않는 환자를 치료할 수 있는 차세대 면역항암제 개발에 속도를 내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장조사 기관 그랜드 뷰 리서치에 따르면 면역항암제 시장 규모는 지난 2018년 581억 달러(67조 원)에서 오는 2026년에는 1269억달러(147조 원)까지 성장할 것으로 추정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3,803,000
    • +1.34%
    • 이더리움
    • 502,500
    • +8.32%
    • 리플
    • 348.3
    • +5.45%
    • 라이트코인
    • 66,400
    • +3.59%
    • 이오스
    • 3,692
    • +3.39%
    • 비트코인 캐시
    • 345,300
    • +3.32%
    • 스텔라루멘
    • 124
    • +5.71%
    • 트론
    • 28.87
    • +20.29%
    • 에이다
    • 163.4
    • +1.36%
    • 비트코인에스브이
    • 248,900
    • +3.45%
    • 대시
    • 108,000
    • +3.25%
    • 이더리움 클래식
    • 8,260
    • +3.83%
    • 72.98
    • +2.76%
    • 제트캐시
    • 99,950
    • +4.93%
    • 비체인
    • 24.38
    • +3.52%
    • 웨이브
    • 4,422
    • +32.99%
    • 베이직어텐션토큰
    • 322.9
    • +3.49%
    • 비트코인 골드
    • 12,850
    • +1.66%
    • 퀀텀
    • 3,632
    • +13.15%
    • 오미세고
    • 2,347
    • +18.24%
    • 체인링크
    • 20,030
    • +1.37%
    • 질리카
    • 30.48
    • -1.42%
    • 어거
    • 24,900
    • +4.6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