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안면비대칭 개선 비수술교정법 관심 급증

입력 2020-01-13 14:59 수정 2020-01-15 08:23

치열과 구강구조 부정교합 바로잡고 틀어진 턱 관절 제 위치로 서서히 이동하는 교정법

▲시청역 최앤이치과 이정아 대표원장 (시청역 최앤이치과 )
▲시청역 최앤이치과 이정아 대표원장 (시청역 최앤이치과 )
사람은 조금씩 안면비대칭 증상을 갖고 있다. 하지만 안면비대칭 정도가 심한 사람들의 경우 심각한 외관적 콤플렉스가 될 수 있으며, 얼굴비대칭으로 인해 입술 틀어짐, 저작장애, 턱관절 장애 및 목• 어깨 통증 등 부가적인 문제점이 발생할 수 있다. 이에 증상을 개선하고자 치과를 비롯한 병 의원을 찾는 환자들도 늘어나고 있다.

안면비대칭은 골격, 턱근육, 부정교합 등의 원인들로 인해 얼굴 좌우 대칭이 맞지 않고 얼굴이 불균형한 상태를 의미한다. 원인은 크게 선천적인 골격적인 비대칭과 성장과정에서의 나쁜 습관으로 비롯되는 후천적인 비대칭으로 나뉜다. 만약 골격적인 비대칭이 심한 경우엔 양악수술과 같은 외과적 요법으로만 증상에 대한 개선이 가능하지만, 골격적인 비대칭이 심하지 않거나 턱관절, 부정교합으로 인한 비대칭은 수술 없이 교정만으로도 개선 가능하다.

비수술교정으로 얼굴비대칭 교정 효과를 얻기 위해선 치아 교정이나 턱 교정 둘 중 하나만 진행해서는 제대로 된 효과를 볼 수 없다. 일시적으로 개선되는 것처럼 보여도 다시 증상이 재발되는 경우가 많다는 것이다. 따라서 치열과 구강구조의 부정교합을 바로잡아줘야 하며, 틀어진 턱 관절을 제 위치로 서서히 이동시키는 안면비대칭 치료방법을 적용해야 근본적인 원인을 해결할 수 있다.

또 효율적인 치료를 위해 치료과정 중 변화하는 환자의 얼굴 형태에 따라 치료단계별로 교정 장치를 적절하게 잘 적용시킬 수 있는 치과를 선택해야 한다. 그래서 최근엔 의료진이 교정장치를 직접 핸드메이드 방식으로 수제작하는 치과가 각광받고 있다.

이와함께 비수술교정 시 치료 경험이 풍부한 의료진에게 치료를 받는 것도 중요하다. 여러 증상에 따른 치료 케이스를 접하고, 성공적으로 치료한 케이스가 많은 숙련된 의료진에게 치료를 받는다면 보다 체계적이고 만족도 높은 치료 결과를 얻을 수 있다.

시청역 최앤이치과 이정아 대표원장은 “안면비대칭교정의 경우 일반적인 치아교정보다 훨씬 어렵고 난이도 높은 교정 방법이라 할 수 있다”며 "보다 만족도 높은 치료결과를 얻기 위해선 단순히 비용만을 고려해 치과를 선택하기보다 안면비대칭치료방법과 의료진의 숙련도 등을 꼼꼼히 파악해 치과를 선택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전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666,000
    • -4.2%
    • 이더리움
    • 246,200
    • -1.79%
    • 리플
    • 237
    • -1.74%
    • 라이트코인
    • 51,750
    • -2.91%
    • 이오스
    • 3,051
    • -1.99%
    • 비트코인 캐시
    • 274,200
    • -3.55%
    • 스텔라루멘
    • 79.01
    • -2.9%
    • 트론
    • 17.63
    • -3.13%
    • 에이다
    • 64.11
    • -3.84%
    • 비트코인에스브이
    • 227,200
    • -2.82%
    • 모네로
    • 78,300
    • -4.16%
    • 대시
    • 88,550
    • -1.06%
    • 이더리움 클래식
    • 8,040
    • +0.94%
    • 47
    • -4.39%
    • 제트캐시
    • 55,000
    • -3.51%
    • 비체인
    • 5.528
    • -1.29%
    • 웨이브
    • 1,241
    • -4.61%
    • 베이직어텐션토큰
    • 239.8
    • -2.8%
    • 비트코인 골드
    • 10,420
    • -2.62%
    • 퀀텀
    • 1,920
    • -5.23%
    • 오미세고
    • 1,882
    • -17.09%
    • 체인링크
    • 4,688
    • -1.92%
    • 질리카
    • 12.1
    • +0.67%
    • 어거
    • 14,800
    • -3.2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