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빅히트 측 "정국 도로교통법 위반 인정…피해자분·팬들에 사과"

입력 2019-11-04 14:53 수정 2019-11-04 14:59

(사진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방탄소년단 소속사 빅히트 측이 멤버 정국의 교통사고 관련해 공식입장을 밝혔다.

빅히트엔터테인먼트는 4일 정국 교통사고 입건과 관련해 "정국이 자신의 차량을 운전하던 중 본인의 착오로 인하여 다른 차량과 접촉 사고가 발생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정국은 사고 직후 본인이 도로교통법을 위반했음을 인정하고, 적법한 절차에 따라 현장 처리 및 경찰서 진술을 진행하였으며 이후 피해자와 원만하게 합의를 완료했다"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피해자분께 다시 한번 사과드린다"라며 "팬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드린 점에 대해서도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라고 거듭 사과했다.

한편 4일 용산경찰서 측에 따르면 정국(본명 전정국·22)은 지난 2일 서울시 용산구 한남동에서 자신의 벤츠 차량을 몰다가 지나던 택시와 부딪히는 교통사고를 내 도로교통법 위반 혐의로 수사 중이다.

이 사고로 정국과 택시 운전자는 타박상을 입고 병원에서 치료를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음주운전 혐의는 없는 것으로 보고 정국을 도로교통법 위반혐의로 입건해 자세한 사고 경위를 파악 중이다.

다음은 방탄소년단 정국 측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빅히트 엔터테인먼트입니다.

방탄소년단 멤버 정국의 교통사고 관련 입장을 전합니다.

현재 본 사안에 대한 경찰 내 처리가 종결되지 않아 세부 내용을 밝혀드릴 수 없으나 지난 주, 정국이 자신의 차량을 운전하던 중 본인의 착오로 인하여 다른 차량과 접촉 사고가 발생하였습니다.

피해자와 정국 모두 큰 부상은 없었습니다.

정국은 사고 직후 본인이 도로교통법을 위반했음을 인정하고, 적법한 절차에 따라 현장 처리 및 경찰서 진술을 진행하였으며 이후 피해자와 원만하게 합의를 완료하였습니다.

피해자분께 다시 한번 사과드리며, 팬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드린 점에 대해서도 사과의 말씀을 드립니다.

감사합니다. 빅히트 엔터테인먼트 드림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0,641,000
    • -1.67%
    • 이더리움
    • 630,500
    • -4.47%
    • 리플
    • 620.2
    • -7.8%
    • 라이트코인
    • 88,250
    • -7.64%
    • 이오스
    • 3,172
    • -4.43%
    • 비트코인 캐시
    • 309,500
    • -1.4%
    • 스텔라루멘
    • 179.6
    • -10.51%
    • 트론
    • 32.6
    • -3.78%
    • 에이다
    • 165.5
    • -5.54%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7,300
    • +7.52%
    • 대시
    • 107,900
    • -8.48%
    • 이더리움 클래식
    • 6,685
    • -4.36%
    • 303.2
    • +24.31%
    • 제트캐시
    • 77,100
    • -5.05%
    • 비체인
    • 17.97
    • -3.96%
    • 웨이브
    • 8,345
    • +3.09%
    • 베이직어텐션토큰
    • 251.7
    • -4.26%
    • 비트코인 골드
    • 10,170
    • +1.6%
    • 퀀텀
    • 2,862
    • -6.5%
    • 오미세고
    • 3,950
    • -2.46%
    • 체인링크
    • 14,210
    • -4.37%
    • 질리카
    • 33.93
    • -7.27%
    • 어거
    • 16,520
    • -4.2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