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금융당국, 우리·농협은행 '꺾기' 적발…과태료 부과

입력 2019-09-13 15:19

우리은행과 농협은행이 중소기업에 대출을 빌미로 구속성 상품 판매(일명 '꺾기')와 연대보증을 강요했다가 금융당국에 적발됐다.

13일 금융권에 따르면 금융감독원은 우리은행 A 지점의 꺾기를 적발해 기관과 직원에게 각각 170만원과 60만원의 과태료를 부과했다.

해당 직원은 이미 퇴직했다. 금감원은 이 직원에게 '주의 상당(퇴직자인 경우)'의 징계를 내렸다.

금감원에 따르면 A 지점은 2014∼2018년 한 중소기업에 운전자금 2억원을 빌려주는 대가로 회사 대표와 임원 등에게 보험료가 월 100만원인 저축성보험에 가입할 것을 요구했다.

금감원은 "은행은 여신거래와 관련해 차주 및 중소기업의 대표자·임원 등 차주 관계인의 의사에 반해 은행 상품의 가입을 강요해선 안 된다"고 제재 사유를 밝혔다.

금감원은 농협은행 B 지부도 한 조합을 상대로 돈을 빌려주면서 조합 임원에게 연대보증 입보를 강요해 과태료 2400만원을 부과했다.

B 지부는 2017년 농식품기업대출 수천만원을 빌려주고 나서 지난해 일부 대출을 갱신할 때 임원의 연대 입보를 요구해 근보증 약정을 맺은 것으로 조사됐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1,937,000
    • +4.7%
    • 이더리움
    • 294,500
    • +4.88%
    • 리플
    • 250.3
    • +2%
    • 라이트코인
    • 57,050
    • +3.54%
    • 이오스
    • 3,308
    • +2.22%
    • 비트코인 캐시
    • 302,600
    • +4.74%
    • 스텔라루멘
    • 89.96
    • +5.58%
    • 트론
    • 20.11
    • +4.36%
    • 에이다
    • 97.23
    • +10.03%
    • 비트코인에스브이
    • 237,600
    • +2.19%
    • 대시
    • 94,200
    • +2.39%
    • 이더리움 클래식
    • 8,505
    • +2.04%
    • 52.57
    • +1.96%
    • 제트캐시
    • 64,150
    • +3.55%
    • 비체인
    • 7.877
    • +4%
    • 웨이브
    • 1,357
    • +3.12%
    • 베이직어텐션토큰
    • 264.1
    • +3.45%
    • 비트코인 골드
    • 11,340
    • +2.35%
    • 퀀텀
    • 2,245
    • +5.65%
    • 오미세고
    • 2,083
    • +13.89%
    • 체인링크
    • 5,145
    • +3.31%
    • 질리카
    • 19.2
    • +5.03%
    • 어거
    • 15,850
    • +2.4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