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냉부해’ 오정연, 서장훈 이혼 당시 ‘사치‧폭력‧별거’ 루머…“프리선언 이유 됐다”

입력 2019-08-27 00:03

(출처=JTBC '냉장고를 부탁해' 방송캡처)
(출처=JTBC '냉장고를 부탁해' 방송캡처)

방송인 오정연이 전 남편 서장훈과의 이혼을 언급했다.

26일 방송된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는 오정연, 송경아가 출연해 냉장고를 공개했다.

이날 오정연은 “2015년 프리선언을 했다. 복합적인 이유가 있었는데 큰 계기가 있었다”라며 “언제부턴가 뉴스가 힘들어졌다. 2012년 이혼을 하면서 기사가 막 났었다”라고 운을 뗐다.

이어 오정연은 “우리는 합의 이혼이고 형식적으로 조정을 했다. 그런데 제가 소송을 걸었다고 오보가 난 거다”라며 “그때부터 루머가 양산되기 시작했다”라고 당시를 회상했다.

오정연은 “내가 뉴스를 하면서 나같이 억울한 사람들이 있을 수 있겠구나 싶었다”라며 “그때부터 뉴스를 진행하는데 목소리가 잘 안 나오는 거다. 그때쯤 연예기획사에서 접촉이 왔다”라고 프리선언의 이유를 전했다.

한편 오정연은 2009년 농구선수 출신 방송인 서장훈과 결혼했지만 3년 만에 성격차이를 이유로 이혼했다.

당시 두 사람의 이혼 사유를 두고 사치, 폭력, 별거 등 루머가 돌았고 오정연은 여러 방송에 출연해 “모두 사실이 아니다. 서로에 대한 존경과 신뢰를 잃지 않았다”라고 전한 바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2,690,000
    • -0.59%
    • 이더리움
    • 442,300
    • -2.41%
    • 리플
    • 290.1
    • -1.99%
    • 라이트코인
    • 56,000
    • -2.1%
    • 이오스
    • 3,135
    • -2.21%
    • 비트코인 캐시
    • 272,400
    • -0.18%
    • 스텔라루멘
    • 91.18
    • -3.02%
    • 트론
    • 33.87
    • +3.04%
    • 에이다
    • 106.1
    • -2.6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8,000
    • -1.78%
    • 대시
    • 83,600
    • -2.28%
    • 이더리움 클래식
    • 7,120
    • -1.18%
    • 125.9
    • +1.12%
    • 제트캐시
    • 66,950
    • -3.81%
    • 비체인
    • 17.22
    • +9.19%
    • 웨이브
    • 2,822
    • -5.43%
    • 베이직어텐션토큰
    • 283.2
    • -2.58%
    • 비트코인 골드
    • 9,665
    • -0.82%
    • 퀀텀
    • 3,247
    • +7.84%
    • 오미세고
    • 3,553
    • -8.48%
    • 체인링크
    • 11,900
    • -4.65%
    • 질리카
    • 19.59
    • +0.93%
    • 어거
    • 17,350
    • -3.2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