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인크로스, 최대주주 SK텔레콤과 시너지 효과 기대-KTB투자

입력 2019-08-22 08:27

KTB투자증권은 인크로스에 대해 22일 최대주주인 SK텔레콤의 디지털 광고 집행 증가로 시너지 효과가 기대된다고 분석했다. 투자의견, 목표주가는 밝히지 않았다.

남효지 연구원은 “인크로스는 KT의 나스미디어, CJ ENM의 메조미디어 다음으로 취급고 규모가 큰 국내 3위인 미디어렙사로 지난 6월 SK텔레콤으로 최대주주가 변경됐다”며 “하반기에는 상반기 실적 부진을 상쇄할 개선 포인트가 충분하다”고 분석했다.

우선 미디어렙 부문 성장이 기대된다. 올해 상반기 미디어렙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4.8% 감소한 111억 원, 영업이익은 11% 줄어든 45억 원을 기록했다. 지난해 1분기는 평창올림픽 효과로 미디어렙 취급고가 급증했다.

남 연구원은 “하반기에는 신규 상품, 서비스 출시가 예정돼 양호한 수준의 취급고 증가가 예상된다”며 “집행 금액이 클 것으로 예상되는 게임, 관광, 자동차 등의 업종 광고주를 보유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SK텔레콤과 시너지도 확대될 전망이다. SK텔레콤은 대형 광고주이자 11번가, T맵, Btv 등의 다수의 플랫폼을 보유하고 있는 매체다. 인크로스는 SK텔레콤의 디지털 광고 집행에 이어 보유 플랫폼들의 데이터를 수집해 통합적으로 관리하고 분석하는 역할을 맡을 것으로 예상했다.

그는 “지난해 SK 그룹 물량은 SK에너지, 홀딩스의 PR광고 위주였다면 앞으로는 텔레콤의 5G 광고 및 기존에 확보하지 못했던 그룹사 물량이 집행될 수 있다”며 “이르면 3분기부터 캡티브 물량이 확대될 가능성 존재한다”고 말했다.

다만 “동영상 애드 네트워크인 다윈의 매출 하락세가 이어지고 있는 점은 부담요소”라며 “주주가치 제고에도 적극적이기에 향후 SK텔레콤과 시너지 효과에 주목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889,000
    • +0.28%
    • 이더리움
    • 272,500
    • +0.7%
    • 리플
    • 213
    • +0.76%
    • 라이트코인
    • 50,050
    • +1.34%
    • 이오스
    • 2,942
    • +1.38%
    • 비트코인 캐시
    • 268,200
    • +1.13%
    • 스텔라루멘
    • 80.84
    • -0.25%
    • 트론
    • 19.98
    • -0.45%
    • 에이다
    • 117.3
    • -1.7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7,300
    • -0.32%
    • 대시
    • 80,700
    • +1.51%
    • 이더리움 클래식
    • 6,805
    • +0.29%
    • 50.62
    • -2.15%
    • 제트캐시
    • 61,350
    • -0.16%
    • 비체인
    • 14.71
    • +20.77%
    • 웨이브
    • 1,350
    • -0.3%
    • 베이직어텐션토큰
    • 300.5
    • +1.69%
    • 비트코인 골드
    • 11,080
    • -0.98%
    • 퀀텀
    • 2,005
    • +1.47%
    • 오미세고
    • 1,816
    • +6.26%
    • 체인링크
    • 5,760
    • +0.35%
    • 질리카
    • 22.92
    • +11.15%
    • 어거
    • 22,500
    • +4.9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