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쌍용차, 지역사회 상생 위해 평택시와 ‘상생협력 협약’ 체결

입력 2019-04-24 14:30

▲쌍용차는 24일 오전 평택시청에서 지역사회 발전과 지역경제 활성화 도모를 위해 평택시와 상생협력 협약식을 가졌다. 이번 협약을 통해 평택시와 쌍용차는 쌍용차 정상화 지원 및 미래지향적 지역상생 발전을 위해 긴밀한 협력 체계를 구축하고 평택시의 공용차량 구매시 쌍용자동차 우선 구매, 쌍용자동차의 평택시 로컬푸드 우선 구매 및 지역사회 활동 후원 등 등 다양한 분야에 걸쳐 함께 추진할 수 있는 협력방안들을 논의해 나가기로 했다. 정장선 평택시장(사진 가운데), 쌍용자동차 예병태 대표이사(오른쪽), 정일권 노동조합위원장(왼쪽)이 협약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쌍용차)
▲쌍용차는 24일 오전 평택시청에서 지역사회 발전과 지역경제 활성화 도모를 위해 평택시와 상생협력 협약식을 가졌다. 이번 협약을 통해 평택시와 쌍용차는 쌍용차 정상화 지원 및 미래지향적 지역상생 발전을 위해 긴밀한 협력 체계를 구축하고 평택시의 공용차량 구매시 쌍용자동차 우선 구매, 쌍용자동차의 평택시 로컬푸드 우선 구매 및 지역사회 활동 후원 등 등 다양한 분야에 걸쳐 함께 추진할 수 있는 협력방안들을 논의해 나가기로 했다. 정장선 평택시장(사진 가운데), 쌍용자동차 예병태 대표이사(오른쪽), 정일권 노동조합위원장(왼쪽)이 협약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쌍용차)

쌍용차는 기업시민으로서 지역사회 발전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해 평택시와 긴밀히 협력하기로 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날 오전 평택시청에서 열린 평택시와 쌍용자동차의 상생협력 협약식에는 정장선 평택시장, 예병태 쌍용차 대표이사, 정일권 노동조합위원장 등 평택시 및 쌍용자동차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평택시와 쌍용차는 쌍용차 정상화 지원 및 미래지향적 지역상생 발전을 위해 긴밀한 협력 체계를 구축하고 △평택시 공용차량 구매시 쌍용자동차 우선 구매 △쌍용자동차 판매캠페인 지원 △쌍용자동차, 평택시 로컬푸드 우선 구매 △평택시의 나눔·봉사·문화 활동 동참 등 다양한 분야에 걸쳐 함께 추진할 수 있는 협력방안들을 논의하기로 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평택시는 렉스턴 스포츠 10대를 우선 공용차량으로 구매하게 된다. 쌍용차는 지난달 경기도청과의 27대 공용차량 우선 구매 협약에 이어 이번 평택시와의 협약 등 경기도 내 여러 지방자치단체들과의 협력을 강화하고 있다.

예병태 쌍용차 대표이사는 "평택지역을 대표하는 기업으로서 쌍용자동차는 평택시민들로부터 큰 사랑과 응원을 받아 왔다”며 “앞으로도 쌍용자동차 노·사는 지역사회에 보답하는 마음으로 지역사회와 함께 성장하고 발전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3,951,000
    • +1.22%
    • 이더리움
    • 466,800
    • -0.55%
    • 리플
    • 362.1
    • +0.98%
    • 라이트코인
    • 71,000
    • +1.87%
    • 이오스
    • 3,674
    • +1.49%
    • 비트코인 캐시
    • 371,100
    • +6.33%
    • 스텔라루멘
    • 126.6
    • -0.86%
    • 트론
    • 23.91
    • -0.71%
    • 에이다
    • 168.7
    • +0.48%
    • 비트코인에스브이
    • 280,300
    • +2.22%
    • 대시
    • 120,500
    • +11.16%
    • 이더리움 클래식
    • 8,460
    • -2.37%
    • 73.03
    • +9.98%
    • 제트캐시
    • 117,200
    • +3.44%
    • 비체인
    • 23.27
    • +6.4%
    • 웨이브
    • 2,016
    • +5.99%
    • 베이직어텐션토큰
    • 304
    • -0.13%
    • 비트코인 골드
    • 12,790
    • +2.24%
    • 퀀텀
    • 3,237
    • -1.4%
    • 오미세고
    • 1,892
    • -0.21%
    • 체인링크
    • 11,390
    • +1.24%
    • 질리카
    • 23.86
    • +4.88%
    • 어거
    • 23,470
    • -0.4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