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전참시’ 세븐틴 매니저 15명 바뀌어…“아침마다 매니저된 것 후회해”

입력 2019-02-24 14:08 수정 2019-02-24 14:21

(출처=MBC '전지적 참견 시점' 방송캡처)
(출처=MBC '전지적 참견 시점' 방송캡처)

그룹 세븐틴이 매니저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23일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13인조 그룹 세븐틴과 매니저의 일상이 공개됐다.

이날 세븐틴 승관은 “형들에게 많이 미안하다. 음악 방송 할 때는 새벽 1~2시쯤 잠을 잘 수 있는데 또 새벽 5시에 일어나야 한다”라며 “일주일을 거의 그런 패턴으로 가다 보니 형들의 건강이 걱정된다”라고 털어놨다.

이어 민규는 “가장 오래 버틴 분이 6개월”이라며 데뷔 후 지금까지 15명의 매니저가 바뀌었다고 털어놨다. 민규는 “제발 그만두지 않았으면 좋겠다”라고 간절히 말하기도 했다.

세븐틴이 13인조 그룹인 만큼 매니저들의 고충도 이만저만이 아니었다. 이름 외우기부터 시작해 식사 준비, 해와 콘서트 시 40개의 캐리어 옮기기 등 만만치 않은 노동이었다.

이에 세븐틴의 매니저는 “활동 기간에는 아침마다 매니저가 된 것을 후회한다. 하지만 멤버들을 보면 또 잊게 된다”라고 속내를 털어놨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1,023,000
    • +0.64%
    • 이더리움
    • 285,100
    • +0.46%
    • 리플
    • 238.1
    • -0.5%
    • 라이트코인
    • 53,100
    • +0.38%
    • 이오스
    • 3,102
    • -0.1%
    • 비트코인 캐시
    • 280,900
    • +0%
    • 스텔라루멘
    • 112.1
    • -0.36%
    • 트론
    • 21.48
    • -1.38%
    • 에이다
    • 149
    • -0.6%
    • 비트코인에스브이
    • 220,100
    • +2.18%
    • 대시
    • 85,400
    • -0.87%
    • 이더리움 클래식
    • 7,645
    • -0.71%
    • 54.5
    • -1.2%
    • 제트캐시
    • 69,550
    • +5.14%
    • 비체인
    • 21.43
    • -3.03%
    • 웨이브
    • 1,435
    • +0.99%
    • 베이직어텐션토큰
    • 306.4
    • -0.23%
    • 비트코인 골드
    • 11,970
    • -7.28%
    • 퀀텀
    • 2,416
    • -2.07%
    • 오미세고
    • 1,836
    • +0.44%
    • 체인링크
    • 8,505
    • +17.31%
    • 질리카
    • 23.15
    • -0.98%
    • 어거
    • 23,180
    • +1.6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