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박지원 “김정은 연내 답방 가능성있어…북미정상회담 하자고 해야”

입력 2018-12-11 14:59

"민주, 야 3당 출구 마련해줘야…협조없이 개혁입법 안돼"

▲16일 오전 열린 국회 사법개혁 특별위원회 전체회의에서 민주평화당 박지원 위원이 질의하고 있다. (연합뉴스)
▲16일 오전 열린 국회 사법개혁 특별위원회 전체회의에서 민주평화당 박지원 위원이 질의하고 있다. (연합뉴스)

민주평화당 박지원 의원은 11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연내 답방 가능성이 있다고 밝혔다.

박 의원은 이날 오전 MBC라디오 인터뷰에서 '여전히 김 위원장이 연내 답방할 가능성이 있다고 보느냐'는 질문에 "그렇다"고 답했다.

박 의원은 "(북한의 최고지도자의) 신변 안전 문제를 가장 중시하므로 한국을 오면서 며칠 전부터 공개할 리 없다"고 말했다. 다만 그는 김 위원장의 답방 시기를 '유동적'이라고 표현하면서 "연내, 아니면 내년 초라도 빠른 시일 내 답방해 비핵화 선언을 공개적으로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박 의원은 "답방해 비핵화를 공개 선언하고, 미국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에게 '나도 약속을 지켰으니 당신도 약속을 지키라. 바로 2차 북미정상회담을 하자'고 말 할 수 있게 해야 한다"면서 "이를 위해서는 문재인 대통령이 김 위원장을 잘 설득하고, 또 미국에도 '그렇게까지 극단적으로 나가면 안 된다'고 설득해 답방을 하도록 해줘야 한다"고 설명했다.

박 의원은 또 바른미래당과 평화당, 정의당이 연동형 비례대표제 도입을 촉구하는 농성과 관련해 "더불어민주당이 출구를 마련해줘야 한다"고 밝혔다.

박 의원은 "과연 야 3당의 협조 없이 '박용진 3법' 통과와 김상환 대법관 후보자 인준이 될까"라며 "문재인 대통령 잔여 임기 3년간 개혁입법 아무것도 안 된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829,000
    • -0.11%
    • 이더리움
    • 269,500
    • -0.33%
    • 리플
    • 211.7
    • +0.19%
    • 라이트코인
    • 49,500
    • +0.12%
    • 이오스
    • 2,933
    • +2.12%
    • 비트코인 캐시
    • 264,900
    • -0.04%
    • 스텔라루멘
    • 79.8
    • -0.13%
    • 트론
    • 19.9
    • -0.5%
    • 에이다
    • 119.1
    • +6.34%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5,000
    • +0.11%
    • 대시
    • 80,000
    • +0.63%
    • 이더리움 클래식
    • 6,755
    • -0.44%
    • 51.12
    • +3.29%
    • 제트캐시
    • 61,000
    • +0.08%
    • 비체인
    • 12.85
    • +8.53%
    • 웨이브
    • 1,338
    • -0.67%
    • 베이직어텐션토큰
    • 298.5
    • +1.88%
    • 비트코인 골드
    • 10,960
    • -2.49%
    • 퀀텀
    • 1,991
    • +0.81%
    • 오미세고
    • 1,805
    • +7.06%
    • 체인링크
    • 5,635
    • -2.84%
    • 질리카
    • 21.1
    • +4.92%
    • 어거
    • 23,080
    • +11.6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