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90년대 인기가수 갑질 의혹에 R.ef 이성욱 "나 아냐. 해당 외국 차종 구입해 본 적 없다" 해명

입력 2018-08-02 15:04 수정 2018-08-02 15:21

(출처=SBS)
(출처=SBS)

90년대 인기가수 갑질 의혹 논란에 R.ef 이성욱이 해명에 나섰다.

이성욱은 2일 이데일리와 인터뷰에서 '90년대 인기가수 갑질' 당사자는 자신이 아니라고 해명했다. 그는 "'90년대 가수 난동'이라는 검색어를 발견하고, '누구지?'하면서 기사를 보고 있는데 제 이름이 회자하고 있어 깜짝 놀랐다"라며 "영상 속 인물은 제가 아니며, 해당 외국 차종은 구입해 본 적도 없다"고 억울한 심경을 토로했다.

이성욱은 "이런 일로 인해 90년대 가수 여러 사람이 의심을 받는 것이 마음 아프다"라며 "현재 사업을 하면서 열심히 잘 살고 있다"라고 덧붙였다.

앞서 지난 1일 방송된 MBN '뉴스8'에서는 1990년대 인기를 끌었던 가수 A씨가 본인이 구입한 수입차에서 2년간 3번의 결함이 발견된 데에 격분, 해당 매장을 찾아 태블릿 PC를 내동댕이 치고 욕을 하는 등 난동을 피웠다고 보도했다.

또한 차량에 대해 환불을 약속을 받은 뒤, 영업사원 등에게 갑질을 했다고 전했다.

이에 대해 A씨는 "분명히 잘못된 행동이고, 물의를 일으켜서 죄송한 마음"라며 "하지만 해당 수입차 업체가 제게 준 심각한 피해와 이해할 수 없는 처사로 벌어진 일이었다"고 주장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5,482,000
    • -4.33%
    • 이더리움
    • 1,763,000
    • -3.77%
    • 리플
    • 525.3
    • +3.57%
    • 라이트코인
    • 207,300
    • -4.47%
    • 이오스
    • 4,255
    • -3.47%
    • 비트코인 캐시
    • 576,500
    • -5.49%
    • 스텔라루멘
    • 468.8
    • -3.32%
    • 트론
    • 57.08
    • +2.59%
    • 에이다
    • 1,246
    • -11.32%
    • 비트코인에스브이
    • 210,500
    • -1.54%
    • 대시
    • 243,200
    • -5.7%
    • 이더리움 클래식
    • 12,500
    • -3.55%
    • 783.4
    • -13.08%
    • 제트캐시
    • 137,700
    • -6.39%
    • 비체인
    • 55.13
    • -3.26%
    • 웨이브
    • 10,620
    • -5.09%
    • 베이직어텐션토큰
    • 775.5
    • -13.02%
    • 비트코인 골드
    • 31,330
    • -2.49%
    • 퀀텀
    • 6,280
    • +1.87%
    • 오미세고
    • 5,285
    • -5.12%
    • 체인링크
    • 31,970
    • -8.53%
    • 질리카
    • 134.8
    • -7.35%
    • 어거
    • 33,170
    • -2.5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