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피투게더’ 황민현, ‘프듀2’ 막방서 보인 눈물…“뉴이스트 멤버들 같이 데뷔할 줄 알았다”

입력 2017-08-11 00:58 수정 2017-08-11 01:09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워너원 황민현(출처=KBS 2TV ‘해피투게더3’방송캡처)
▲워너원 황민현(출처=KBS 2TV ‘해피투게더3’방송캡처)

황민현이 ‘프로듀스 101’ 마지막 방송에서 보인 눈물의 의미를 밝혔다.

10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3’(이하 ‘해투3’)의 ‘전설의 조동아리-잠을 잊은 그대’는 워너원 특집 2탄으로 진행됐다.

이날 황민현은 “저는 2012년 데뷔를 했다. 그때는 데뷔하면 슈퍼스타가 되는 줄 알았다”라며 “데뷔하면 인기도 많아지고 콘서트도 하고 내가 하고 싶은 일을 할 수 있을 줄 알았는데 그럴 수 없어서 너무 힘들었다”라고 뉴이스트 데뷔 당시를 회상했다.

이어 황민현은 “아이돌 팬 사인회는 경쟁력이 세 추첨을 해서 뽑는다. 그런데 우리는 100명 한정이었는데 50~70명이 응모했더라. 그것도 4~5년 차일 때였다”라며 “그러다 보니 우리도 욕심내서 활동하겠다고 할 수가 없었다. 그래서 우리가 ‘프듀2’에 나가게 됐다”라고 설명했다.

또한 황민현은 Mnet ‘프로듀스 101 시즌2’ 마지막 방송에서 보인 눈물에 대해 “그때 같이 나갔던 뉴이스트 멤버 중 한 명이라도 같이 데뷔할 줄 알았다”라며 “그런데 저 혼자되고 세 멤버들이 건너편에서 저를 보며 웃고 있는데 너무 미안하고 그동안 같이 고생한 게 생각나 눈물이 났다”라고 말해 뭉클함을 안겼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유하영의 금융TMI] 새마을금고·저축은행, 한국은행과 RP 거래…무엇이 좋은가요?
  • 경제활동 안 하는 대졸자 405만 명 역대 최대…취업해도 단기일자리 비중↑
  • 속보 검찰, 어제 김건희 여사 정부 보안청사서 ‘비공개 대면조사’
  • 단독 野, 육아휴직급여 '상한선' 폐지 추진
  • "DSR 강화 전에 '막차' 타자" 5대 銀 가계대출, 한 달 새 3조6000억 늘어
  • 미국 빅테크 2분기 실적 발표 임박...‘거품 논란·트럼프 리스크’에 주가 안갯속
  • 시청률로 본 프로야구 10개 구단 인기 순위는? [그래픽 스토리]
  • "귀신보다 무서워요"…'심야괴담회' 속 그 장면, 사람이 아니었다 [이슈크래커]
  • 오늘의 상승종목

  • 07.1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3,631,000
    • +0.35%
    • 이더리움
    • 4,891,000
    • -0.16%
    • 비트코인 캐시
    • 549,500
    • -0.09%
    • 리플
    • 830
    • -1.07%
    • 솔라나
    • 240,200
    • +1.44%
    • 에이다
    • 603
    • -2.27%
    • 이오스
    • 856
    • +0.23%
    • 트론
    • 188
    • -0.53%
    • 스텔라루멘
    • 146
    • -2.67%
    • 비트코인에스브이
    • 65,550
    • -1.28%
    • 체인링크
    • 19,690
    • -1.1%
    • 샌드박스
    • 480
    • -0.6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