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상보] 조정대상지역 2주택 보유자도 3주택 이상과 같게 과세

입력 2018-09-13 15:06 수정 2018-09-13 16:42

▲종합부동산세 수정안(제공=기획재정부)
▲종합부동산세 수정안(제공=기획재정부)

정부가 종합부동산세 과세를 강화한다. 3주택 이상, 조정대상지역(서울, 수도권, 세종시 등) 2주택 소유자는 최대 3.2%의 종합부동산세가 부과된다.

김동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13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이 같은 내용을 담은 ‘주택시장 안정대책’을 발표했다.

이 대책에 따르면 과세표준 94억 원(1주택 181억 원 초과, 다주택 176억 원 초과·이하 시가) 초과 주택 보유자는 일반은 2.7%의 종부세가 매겨진다. 3주택 이상·조정대상지역 2주택은 3.2%의 종부세가 책정된다.

과세표준 50억∼94억 원(1주택 102억∼181억 원, 다주택 98∼176억 원) 주택은 일반 2.0%, 3주택 이상·조정대상지역 2주택은 2.5%의 종부세가 부과된다.

△12∼50억원(1주택 34억∼102억 원, 다주택 30억 ∼98억 원) 주택은 일반 1.4%, 3주택 이상·조정대상지역 2주택은 1.8% △6억∼12억 원(1주택 23억∼34억 원, 다주택 19억∼30억 원)은 일반 1.0%, 3주택 이상·조정대상지역 2주택은 1.3%로 종부세를 올린다.

△3억∼6억 원(1주택 18∼23억 원, 다주택 14∼19억 원)은 일반 0.7%, 3주택 이상·조정대상지역 2주택은 0.9%가 부과된다. 3억 원 이하(1주택 18억 원 이하, 다주택 14억 원 이하)는 일반은 현행 0.5%를 유지하되 주택 이상·조정대상지역 2주택은 0.6%로 올라간다.

당초 정부안은 3주택 이상 보유자만 추가과세를 했지만 이번 수정안은 3주택 이상 보유자와 조정대상지역 2주택 보유자를 동일하게 추가과세했으며 이들은 0.1~1.2%포인트(P)의 세금을 더 내야 한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197,000
    • +0.88%
    • 이더리움
    • 217,800
    • +1.78%
    • 리플
    • 316
    • +0.64%
    • 라이트코인
    • 71,000
    • +0.85%
    • 이오스
    • 4,020
    • +1.08%
    • 비트코인 캐시
    • 333,400
    • +0.27%
    • 스텔라루멘
    • 89.3
    • +1.59%
    • 트론
    • 23
    • +3.14%
    • 에이다
    • 50.3
    • +0%
    • 비트코인에스브이
    • 149,600
    • -1.51%
    • 모네로
    • 74,500
    • +2.41%
    • 대시
    • 81,450
    • +0.99%
    • 이더리움 클래식
    • 5,650
    • +0.09%
    • 46.9
    • +2.18%
    • 제트캐시
    • 42,850
    • +0.68%
    • 비체인
    • 7.53
    • +1.76%
    • 웨이브
    • 894
    • -0.33%
    • 베이직어텐션토큰
    • 285
    • +2.89%
    • 비트코인 골드
    • 9,805
    • -0.76%
    • 퀀텀
    • 2,633
    • +3.46%
    • 오미세고
    • 1,142
    • +2.42%
    • 체인링크
    • 3,474
    • +8.22%
    • 질리카
    • 7.09
    • -2.74%
    • 어거
    • 13,290
    • -1.9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