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신한은행, ‘손에 손잡고’ 신규 TV광고 온에어

신한은행이 이달 11일부터 금융권 최초로 ‘1분 TV 광고’를 시작했다.

이번 이미지 광고 컨셉은 금융에 진심을 담아 고객을 위하고 금융에 책임감을 더해 사회를 위하는 신한은행의 ‘따뜻한 금융’이다. 특히 15초 광고로 충족하기 힘든 구체적이고 정확한 메시지의 전달을 60초 광고로 차별화함으로써 다양한 고객층에 따뜻한 금융의 진정성을 효과적으로 전달한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광고의 배경음악은 고객과 직원, 아이들이 모두 함께 ‘손에 손잡고’를 합창하는 것으로 지난 광고와 연속성을 유지했다. 유명모델은 없지만 어린이, 서민, 중소기업 등의 고객행복을 위한 따뜻한 금융의 솔루션을 자막형태로 차분히 설득하는 형태로 구성됐다. 또 밝고 희망찬 울림이 있는 영상으로 신한은행 만의 아이덴티티를

강조하면서도 세련미를 살려 제작됐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이번 광고에 다수의 직원 및 직원 자녀가 함께 참여해 의미가 더욱 크다”며 “앞으로도 따뜻한 금융을 실천해 가는 이미지를 적극적으로 전개해 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