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김정주 NXC 대표, 美 가상화폐 스타트업 ‘타고미’ 투자

(연합뉴스)
(연합뉴스)

김정주 NXC 대표가 넥슨을 매물로 내놓은 가운데 미국 가상화폐 투자 대행 스타트업 ‘타고미’에 투자했다. 이에 업계에서는 김 대표가 게임 부문을 정리하고 블록체인 가상화폐 분야에서 또 다른 먹거리를 찾겠다는 것으로 보고 있다.

16일 게임업계에 따르면 김정주 대표는 타고미 웹사이트에 이미 투자자로 이름이 올라가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타고미는 그레그 투사르 골드만삭스 전 임원이 지난해 설립한 가상화폐 브로커리지 기업이다. 가상화폐 시장에서 개인투자자가 거래소를 통해 직접 투자하는 것을 대행하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타고미는 설립 후 지금까지 311억 원 가량의 투자금을 유치했다. 지난달에는 미국 뉴욕금융감독청으로부터 가상화폐 거래업무를 할 수 있는 자격인 비트라이선스를 취득하기도 했다.

김대표는 NXC 자회사 투자전문기업을 통해 타고미에 투자했다. 다만 김 대표가 타고미에 투자한 금액 규모는 공개되지 않았다.

김 대표가 잇따라 가상화폐 부문에 투자하며 시너지를 강화하고 있다. 김 대표는 2017년 국내 가상화폐 거래소 코빗의 지분 65.19%를 확보한 바 있다. 지난해에는 NXMH를 통해 유럽 가상화폐 거래소 비트스탬프를 인수하기도 했다. 현재 게임부문의 매각을 준비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어 가상화폐 부문의 사업성을 더 크게 보고 있는 것이 아니냐는 추측도 나오고 있다.

NXC 관계자는 “블록체인과 관련해 신기술, 미래 먹거리 등에 투자하는 것으로 보면 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6,445,000
    • +5.19%
    • 이더리움
    • 203,900
    • +3.24%
    • 리플
    • 388
    • +1.04%
    • 라이트코인
    • 91,600
    • +3.97%
    • 이오스
    • 6,225
    • +3.49%
    • 비트코인 캐시
    • 354,000
    • +5.76%
    • 스텔라루멘
    • 138
    • +2.22%
    • 트론
    • 29.2
    • +1.03%
    • 에이다
    • 93.2
    • +7.99%
    • 비트코인에스브이
    • 66,900
    • +3.88%
    • 모네로
    • 80,550
    • +1.57%
    • 대시
    • 144,500
    • +2.62%
    • 이더리움 클래식
    • 7,050
    • +3.67%
    • 89.4
    • +1.36%
    • 제트캐시
    • 80,900
    • +3.58%
    • 비체인
    • 9.8
    • +1.13%
    • 웨이브
    • 3,597
    • -1.5%
    • 베이직어텐션토큰
    • 484
    • +1.89%
    • 비트코인 골드
    • 20,700
    • +2.78%
    • 퀀텀
    • 3,304
    • +1.66%
    • 오미세고
    • 2,190
    • +2.43%
    • 체인링크
    • 1,210
    • -1.38%
    • 질리카
    • 25
    • +3.73%
    • 어거
    • 29,380
    • -2.5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