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이에스브이, 총 200억 규모 바이오 신사업 실탄 장전 ‘정조준’

이에스브이가 바이오 신사업에 진출을 위한 200억 원 규모의 자금 조달을 마무리했다.

이에스브이는 글로벌투자펀드 2호를 대상으로 발행한 100억 원 규모의 전환사채(CB) 대금이 납입됐다고 2일 공시했다.

이에스브이가 지난 7월 100억 원 규모의 CB 납입을 완료한 데 이어 이번 자금 조달로 총 200억 원 규모의 신사업 자금을 확보한 셈이다.

이에스브이 관계자는 “지난 7월 임시주총에서 사업 목적에 △신규 바이오마커에 적용할 수 있는 멀티 바이오센서 기술 및 플랫폼개발 △바이오 천연물 소재 개발 및 신약 백신 사업, 제품 연구개발, 제조, 판매사업 등을 추가한 바 있다”며 “기존 사업과 바이오 메디컬 분야를 융합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현재 이에스브이는 기존 사업인 블랙박스와 내비게이션 개발·제조업을 비롯해 인공지능(AI), 증강현실(AR), 드론, 빅데이터, 베트남 내 스마트가로등 및 스마트구축 프로젝트 등을 활발히 전개하고 있다. 향후 계획은 바이오메디컬 및 헬스케어 분야까지 확장·접목해 다양한 융·복합형 비즈니스 모델을 구축하는 것이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