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생활의 달인' 유부김밥의 달인, 경남 진주서 이름난 특별한 비법은 '달인표 특제 간장'…만드는 방법은?

'생활의 달인' 유부김밥의 달인이 경남 진주에서 이름난 특별한 맛의 비법을 공개한다.

16일 방송되는 SBS '생활의 달인'에서는 숨어있는 맛의 달인을 찾아다니는 '은둔식달' 특집으로 꾸며져 경남 진주에서 한 분식집을 운영한다는 유부김밥의 달인 김말례(70) 씨를 만난다.

진주 토박이의 증언에 따르면 '생활의 달인' 유부김밥의 달인의 음식 솜씨가 워낙 좋기 때문에 다른 사람은 그 맛을 내기가 힘들다고 한다. 오직 '생활의 달인' 유부김밥의 달인만이 만들 수 있는 이 유부 김밥은 시중 김밥과는 달리 햄이 들어가지 않는 것이 특징이다.

대신 무쇠솥에 특제 간장 소스를 넣고 쫄깃한 고기 식감이 날 때까지 볶아낸 유부를 속 재료로 사용한다. 바로 여기에 들어가는 간장이 유부 김밥의 맛을 좌우하는 핵심 포인트다.

먼저 양파와 양배추를 형체를 알아볼 수 없을 때까지 볶은 후 천주머니에 넣고 즙을 짜낸다. 거기에 간장을 붓고 다슬기를 넣고 끓여주면 30년 내공이 고스란히 들어간 '생활의 달인' 유부김밥의 달인표 특제 간장이 완성된다.

한 번 맛보면 그 맛을 잊지 못하고 다시 찾게 된다는 유부김밥의 달인의 맛 이야기는 16일 밤 8시 55분 방송되는 SBS '생활의 달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