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구해줘 결말 '사이다'…조성하, 스스로 몸에 불 내 사망 '서예지는 해피엔딩'

(출처=OCN 방송 캡쳐)
(출처=OCN 방송 캡쳐)

구해줘 결말은 조성하의 죽음이었다.

24일 밤 방송된 OCN '구해줘'에서는 영부 조상하가 사망하고, 조재윤이 체포되는 결말이 그려졌다.-

영부 백정기(조성하 분)는 상미(서예지 분)에게 "새하늘님의 손길을 거부하지 말라"며 겁탈하려 하고, 상미는 "넌 악마다"라고 소리친다. 백정기는 폭력까지 행사하며 겁탈을 시도했고, 그 순간 상환(옥택연 분)이 나타나 상미를 구출한다.

끝까지 따라와 집착하던 백정기는 상미 목에 칼을 겨눠 예배당으로 끌고 갔고, 그곳에 있던 강사도(박지영 분)와 맞닥뜨린다. 강사도는 바닥에 휘발유를 뿌리며 "새하늘님의 계시다. 이곳을 새롭게 하겠다"라고 말하고, 백정기는 강사도를 빠르게 제압하며 라이터를 뺏는다.

그 순간 상미는 주사기를 백정기 목에 찔렀고, 불을 놓으려는 찰나 상환은 "너도 살인자가 된다"라며 상미를 말린다. 상미는 "내 손으로 끝을 내겠다"라고 말하며 라이터를 가까이 댔고, 그 순간 백정기는 촛대를 넘어뜨리는 실수로 스스로 몸에 불을 낸다.

상미와 상환은 그곳을 빠르게 탈출했고 백정기는 불이 번진 십자가에 깔려 죽음을 맞이한다.

석동철(우도환 분)은 지하 감옥에서 아버지를 만나 오열하고, 한상환이 몰래 쥐여준 휴대전화 위치 추적 장치를 켜서 감금된 사람들과 탈출을 시도했다.

같은 시각 조완태(조재윤 분)는 구선원을 빠져 나와 탈출을 시도하고, 그를 뒤쫓던 경찰 우길춘(김광규 분) 손에 이끌려 체포당한다.

구선원으로부터 뇌물을 받은 혐의를 받은 상환의 아버지 한용민(손병호 분)은 아들의 폭로로 정치 인생의 끝을 맛봤다.

그러나 상미 아버지 임주호(정해균 분)는 여전히 구선원에 남았다. 그는 강은실(박지영 분)과 남아 "새로운 구선원을 만들겠다"라고 말해 섬뜩함을 자아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2,061,000
    • -0.11%
    • 이더리움
    • 252,600
    • +2.39%
    • 리플
    • 376
    • +9.94%
    • 라이트코인
    • 93,450
    • +5.65%
    • 이오스
    • 4,890
    • -0.59%
    • 비트코인 캐시
    • 387,300
    • +1.65%
    • 스텔라루멘
    • 98.6
    • +9.56%
    • 트론
    • 21.2
    • +6%
    • 에이다
    • 74.1
    • +6.3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46,100
    • +0.41%
    • 모네로
    • 86,150
    • +4.3%
    • 대시
    • 113,800
    • +0.98%
    • 이더리움 클래식
    • 7,645
    • +2.14%
    • 86.7
    • +2.36%
    • 제트캐시
    • 64,800
    • +2.86%
    • 비체인
    • 5.74
    • +0.17%
    • 웨이브
    • 2,054
    • +0.79%
    • 베이직어텐션토큰
    • 230
    • +5.99%
    • 비트코인 골드
    • 13,980
    • +3.48%
    • 퀀텀
    • 2,808
    • +2.26%
    • 오미세고
    • 1,416
    • +7.68%
    • 체인링크
    • 2,089
    • +6.47%
    • 질리카
    • 12.5
    • +3.31%
    • 어거
    • 13,100
    • +2.9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