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뉴스] “김무성 죽여버려” 윤상현 녹취록 막말 파문… “취중 흥분한 상태서…”

[이투데이 박은평 기자]

<한 눈에 이슈가 쏙~ 오늘의 카드뉴스>

‘강제추방’ 에이미 美서 폭행 시비… “약물복용·폭행 등 거짓말”

김원준, 14살 연하 검사와 결혼… 송일국·한지혜·박진희도 ‘스타♡법조인’

교회 신도 헌금 8억원 챙긴 ‘목사’ 징역 3년

이세돌 vs. 알파고, 9일 오후 1시 첫 대결… 중계는 어디서?



[카드뉴스] “김무성 죽여버려” 윤상현 녹취록 막말 파문… “취중 흥분한 상태서…”

윤상현 새누리당 의원이 김무성 대표에 대한 욕설 녹취록이 공개돼 파문이 일고 있습니다. 어제 채널A가 공개한 녹취록에 따르면, 윤 의원은 지난달 27일 당직자로 추정되는 누군가와의 통화 도중 “김무성 죽여버려 이 XX.(비박계) 다 죽여. 그래서 전화했어”라고 막말을 쏟아냈습니다. 이어 “내가 당에서 가장 먼저 그런 XX부터 솎아내라고. 솎아내서 공천에서 떨어트려 버리려 한 거야”라고 말했습니다. 보도 직후 윤 의원은 기자들에게 문자로 “그날 저녁 취중에 흥분한 상태에서 잘못된 말을 한 것 같다. 사과드린다”고 전했습니다.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