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일기획, 지난해 영업이익 2482억 원…‘사상 최대’

입력 2022-01-27 16:38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디지털ㆍ해외 지역 중심으로 사업 확대…올해도 퍼포먼스 마케팅 다각화

▲제일기획 사옥 전경  (사진제공=제일기획)
▲제일기획 사옥 전경 (사진제공=제일기획)

제일기획이 디지털 중심의 집행 증가로 두 자릿수 성장세를 지속하며, 사상 최대 영업이익을 달성했다.

제일기획은 27일 지난해 연결기준 매출 3조3257억 원, 영업이익 2482억 원을 기록했다고 공시했다. 이는 모두 전년 대비 21% 증가한 수치다.

지난해 4분기 매출은 전년 대비 34% 증가한 9852억 원, 영업익은 6% 증가한 650억 원이었다.

지난해 매출과 영업이익 성장에는 디지털 중심 대행 확대 및 비계열 신규 광고주 대행 증가가 주효하게 작용했다.

특히 제일기획은 해외법인 및 자회사에서는 디지털 사업 중심의 북미 시장에서 고성장을 지속하고, 동남아ㆍ유럽ㆍ중국 등의 지역에서 호실적을 달성해 해외 사업 성장을 견인했다고 밝혔다.

제일기획에 따르면 지난해 디지털 사업은 전년 대비 35% 성장하며 사업 비중에서 절반을 차지하게 됐다. 제일기획은 북미 지역 53%, 중국 18%, 유럽 15% 등의 주요 해외 지역에서도 꾸준한 성장률을 기록 중이다.

특히 본사를 비롯한 북미, 중국 등 신규 광고주를 지속해서 영입하면서 비계열 실적도 19% 성장했다.

제일기획은 "올해는 두 자릿수 이상의 매출 총이익 성장을 목표로 데이터 테크 콘텐츠 역량을 강화하면서 퍼포먼스 마케팅 사업을 확대할 방침이다"며 "이를 위해 M&A, 지분투자를 적극 추진하고 디지털 인력 확보와 조직을 구축하는데 힘쓸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북미, 유럽, 중국을 비롯한 중남미, 동남아 등 해외 지역에서 퍼포먼스 마케팅 영역을 다각화하고 디지털, 리테일 경쟁력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유하영의 금융TMI] 새마을금고·저축은행, 한국은행과 RP 거래…무엇이 좋은가요?
  • 경제활동 안 하는 대졸자 405만 명 역대 최대…취업해도 단기일자리 비중↑
  • 속보 검찰, 어제 김건희 여사 정부 보안청사서 ‘비공개 대면조사’
  • 단독 野, 육아휴직급여 '상한선' 폐지 추진
  • "DSR 강화 전에 '막차' 타자" 5대 銀 가계대출, 한 달 새 3조6000억 늘어
  • 미국 빅테크 2분기 실적 발표 임박...‘거품 논란·트럼프 리스크’에 주가 안갯속
  • 시청률로 본 프로야구 10개 구단 인기 순위는? [그래픽 스토리]
  • "귀신보다 무서워요"…'심야괴담회' 속 그 장면, 사람이 아니었다 [이슈크래커]
  • 오늘의 상승종목

  • 07.1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3,740,000
    • +0.28%
    • 이더리움
    • 4,896,000
    • -0.16%
    • 비트코인 캐시
    • 545,000
    • -0.91%
    • 리플
    • 811
    • -2.29%
    • 솔라나
    • 241,700
    • +2.29%
    • 에이다
    • 600
    • -0.66%
    • 이오스
    • 847
    • -0.24%
    • 트론
    • 189
    • +0%
    • 스텔라루멘
    • 144
    • -2.7%
    • 비트코인에스브이
    • 64,950
    • -1.96%
    • 체인링크
    • 19,990
    • +1.89%
    • 샌드박스
    • 477
    • -0.8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