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디엔엠, 칸옥션ㆍ명인옥션에 투자… 미술품 경매ㆍNFT 사업 본격화

입력 2021-11-17 15:16

▲중앙디앤엠CI
▲중앙디앤엠CI

중앙디앤엠이 국내 수위권 경매업체 2곳에 투자하면서 미술품 경매와 NFT사업을 본격화한다.

중앙디앤엠은 미술품 경매기업 ‘칸옥션’과 명인박물관을 소유한 ‘명인옥션’이 발행하는 전환사채에 투자한다고 17일 밝혔다.

대상 사채를 주식으로 전환시 ‘칸옥션’에 대해 60%, ‘명인옥션’에 대해 88.24%의 지분을 취득하게 된다.

이를 통해 중앙디앤엠은 단숨에 상위권 미술품 경매업체들과 경쟁할 만한 영향력을 갖추게 될 전망이다.

이번에 투자한 칸옥션과 명인옥션은 ‘이우환’, ‘쿠사마 야요이’, ‘미스터 두들’, ‘필립 콜버트’ 등 글로벌 거장들과의 디지탈 아트 작품 출품 및 협업을 통해 미술품 NFT사업을 전개할 계획이다.

NFT는 대체 불가능한 토큰으로 희소성을 갖는 디지털 자산을 대표하는 토큰을 말한다.

기존에 예술품, 부동산 등 수십억을 호가하는 탓에 일반 대중의 소유가 다소 제한됐다면, 이제는 NFT 기술로 분할해 여러 사람이 소유할 수 있다.

최근 국내 경매 시장 1위인 ‘서울옥션’은 국내 1위 디지털 자산 거래소 '업비트'를 운영하고 있는 ‘두나무’와 NFT 관련 협업을 발표하며 NFT와 미술품의 연결이 본격화되고 있다.

현재 미국에서 NFT가 가장활성화 된 분야는 미술품으로 NFT와 미술품의 연결이 활발히 진행되고 있다.

중앙디앤엠 관계자는 “올해 3분기 글로벌 NFT 거래액은 약 12조 7000억 원으로 지난해 대비 380배가량 성장했다”며 “미술품 분야를 포함한 다양한 분야에서 향후 NFT 거래액이 폭발적으로 성장할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20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1,122,000
    • +0.36%
    • 이더리움
    • 3,848,000
    • +1.67%
    • 비트코인 캐시
    • 453,400
    • +0.78%
    • 리플
    • 903.9
    • +1.05%
    • 라이트코인
    • 168,300
    • +1.57%
    • 에이다
    • 1,662
    • -3.37%
    • 이오스
    • 3,372
    • +0.66%
    • 트론
    • 86.22
    • +3.01%
    • 스텔라루멘
    • 299.7
    • -0.2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32,100
    • +0.53%
    • 체인링크
    • 27,220
    • +1.8%
    • 샌드박스
    • 5,275
    • +1.4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