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뉴욕타임스, 지드래곤 극찬 "장르 스타일의 선두주자"

뉴욕타임스, 지드래곤 극찬

(사진=지드래곤 트위터)
미국 일간지 뉴욕타임스가 그룹 빅뱅 멤버 지드래곤의 솔로 정규 2집을 극찬했다.

뉴욕타임스는 지난 15일(현지 시각) 온라인 뉴스에 ‘K팝의 색다른 사절이 공습해오다(K-Pop's Antic Emissary Raids the Cupboard)’라는 헤드라인으로 지드래곤의 솔로 정규 2집에 대한 리뷰를 실었다.

아직 미국 현지에서 실제 음반으로 발매되지도 않은 한국어 음반을 뉴욕타임스가 리뷰를 직접 소개한 것은 매우 이례적인 일이다.

해당 기사에서는 이번 앨범의 타이틀 곡인 ‘삐딱하게’를 두고 ‘장르 스타일의 선두주자’라며 “어떠한 스타일도 소화 가능하며 자신감 넘치고 위풍당당하게 거닌다. 지드래곤은 자기 자신을 극장처럼 끊임없이 표현해 나간다”고 표현했다.

뉴욕타임스는 기사 끝에 “지드래곤은 음악을 종합적으로 표현하는 능력이 있으며, 앞으로도 비주얼을 통해 음악을 전달하는 것에 힘을 쏟는다면 더욱 전진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또 “머지않아 (미국의 팝을) 모방하고 있는 것처럼 보이는 케이팝이 다른 방향으로 보일 것이고, 세계는 그(지드래곤)로부터 배울 것”이라고 극찬했다.

이와 함께 지드래곤의 패션과 이번 앨범의 수록곡 및 지난해에 발표한 ‘크레용(CRAYON)’ 등을 소개했다.

뉴욕타임스, 지드래곤 극찬 소식에 네티즌들은 "뉴욕타임스 지드래곤 극찬, 역시 지드래곤이야" "뉴욕타임스 지드래곤 극찬, 역시 인물은 인물"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뉴스팀 online@etoday.co.kr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