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숙녀’ 유빈, 11년 만의 솔로…공백 근황 “완벽한 모습 위해 시간이 걸려”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유빈이 공백 기간 동안의 근황을 전했다.

5일 유빈은 네이버 V라이브를 통해 데뷔 11년 만의 첫 솔로 디지털 싱글 ‘도시여자(都市女子)’ 발매 기념 생방송으로 팬들과 만났다. 이날 방송에는 유빈을 비롯해 원더걸스의 혜림과 소란의 고영배가 MC를 맡아 눈길을 끌었다.

이날 유빈은 제법 길었던 공백 기간에 대해 “앨범 준비하면서 트레이닝도 받고 곡 작업도 하며 지냈다”라며 “완벽하고 멋진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어 시간이 조금 걸렸는데 그만큼 많이 준비했으니 기대해 달라”라고 전했다.

또한 유빈은 “뮤직비디오를 찍다가 촬영 소품이었던 거울이 깨졌다”라며 “너무 놀랐는데 스태프분들이 대박징조라 하셔서 기분이 좋았다”라고 촬영 일화를 전하기도 했다.

한편 유빈은 이날 오후 6시 첫 솔로 디지털 싱글 ‘도시여자(都市女子)’를 발매하고 타이틀곡 ‘숙녀(淑女)’로 데뷔 11년 만에 솔로에 도전한다.

한은수 객원기자 online@etoday.co.kr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