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삼성, 내달 초 북미영상의학회 참가… 차세대 초음파 진단기기 등 공개

입력 2019-11-19 11:00

초음파 진단기 헤라 시리즈로 북미 의료기기 시장 공략 강화

▲삼성 관계자가 현2017년 11월 26 26일(현지시간) 미국 시카고에서 열린 북미영상의학회에서 삼성의료기기의 핵심가치인 접근성(Access), 정확성(Accuracy), 효율성(Efficiency)에 대해 설명하고있다.  (사진제공=삼성전자)
▲삼성 관계자가 현2017년 11월 26 26일(현지시간) 미국 시카고에서 열린 북미영상의학회에서 삼성의료기기의 핵심가치인 접근성(Access), 정확성(Accuracy), 효율성(Efficiency)에 대해 설명하고있다. (사진제공=삼성전자)
삼성이 북미 최대 영상의학회에 참가해 현지 의료기기 시장 공략에 속도를 낸다.

19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와 삼성메디슨은 내달 1~6일(현지시간) 미국 시카고에서 열리는 ‘북미영상의학회(RSNA) 2019’에 참가해 차세대 영상 진단 기기를 공개한다.

이번 영상의학회에서 삼성은 초음파, 디지털 엑스레이, CT(컴퓨터 단층 촬영), MRI(자기 공명 영상) 등 영상 진단 기기 전 제품군을 선보일 계획이다.

삼성의 의료기기 사업은 삼성전자 의료기기 사업부에서 MRI, CT기기 등 영상진단기기에 집중하고 있고, 삼성메디슨은 초음파진단기기를 생산한다. 두 업체는 지난해 판교에 같은 둥지를 트며 본격적인 시너지를 내고 있다.

특히 삼성은 프리미엄 초음파 브랜드 헤라 시리즈 알리기에 주력할 것으로 보인다. 삼성은 지난해 말 헤라 W10을 처음 선보였으며, 후속으로 헤라 I10, 헤라 W9 등 신제품을 공개했다. W9은 연내 출시될 예정이다.

헤라 시리즈는 기존 제품인 WS80A보다 신호처리량이 11배 많고 데이터 전송 속도가 10배 빨라 영상 품질이 뛰어나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미세혈류를 사실적으로 표현하고 혈류를 정량화하는 기술이 적용됐다.

특히 삼성메디슨은 올 3분기에 최대 시장인 미국에서 헤라 시리즈를 중심으로 성장하고 있다.

삼성메디슨 관계자는 “산부인과 프리미엄 제품 W10의 본격 판매를 위해 현장 데모 활동에 집중했고, 그 결과 미국 주요 대형병원에 진입하는 성과를 내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 4분기에도 미국, 중국에 프리미엄 제품 판매와 영상의학과 진입 확대를 통해 꾸준한 성장을 기대하고 있다”며 “이를 위해 미국과 중국 영업체제를 정비하고 사업역량을 집중해 성과를 극대화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247,000
    • +0.12%
    • 이더리움
    • 164,800
    • +0%
    • 리플
    • 249
    • -1.27%
    • 라이트코인
    • 50,050
    • -1.09%
    • 이오스
    • 2,974
    • -0.44%
    • 비트코인 캐시
    • 239,100
    • -0.46%
    • 스텔라루멘
    • 58.9
    • -0.25%
    • 트론
    • 16.18
    • -0.49%
    • 에이다
    • 41.83
    • -0.4%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7,900
    • +0.28%
    • 모네로
    • 58,850
    • -1.75%
    • 대시
    • 58,700
    • +1.29%
    • 이더리움 클래식
    • 4,420
    • -0.09%
    • 41
    • +0.66%
    • 제트캐시
    • 38,020
    • +2.15%
    • 비체인
    • 6.33
    • +0.32%
    • 웨이브
    • 814.2
    • +2.91%
    • 베이직어텐션토큰
    • 214.9
    • +4.32%
    • 비트코인 골드
    • 6,395
    • -0.7%
    • 퀀텀
    • 2,005
    • -0.3%
    • 오미세고
    • 812.9
    • +0.49%
    • 체인링크
    • 2,368
    • +0.85%
    • 질리카
    • 6.198
    • -2.07%
    • 어거
    • 11,630
    • +1.6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