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국토부, 쉐보레 카마로ㆍ캐딜락 ATS 등 830대 리콜

전동식 조향장치 결함 발견…포드는 충돌사고 위험 제기

(자료=국토교통부)
(자료=국토교통부)

쉐보레 카마로와 캐딜락 ATS 등 830대의 수입자동차가 리콜된다.

국토교통부는 10일 한국지엠(GM)을 포함한 수입차 4곳이 들여온 5개 차종 830대에서 제작결함이 발견돼 수입사들이 자발적 시정조치에 나선다고 밝혔다.

한국지엠이 수입해 판매한 쉐보레 카마로(483대)는 전동식 조향장치 내 토크 센서 '커넥터 핀'이 잘못 조립돼 저속 주행 시 조향장치가 무거워지는 결함이 발견됐다.

커넥터 핀은 스티어링 휠의 회전력을 감지해 구동모터를 작동시키는 부품이다.

같은 GM 산하 캐딜락 코리아가 수입해 판매한 캐딜락 ATS 및 CTS 역시 191대에서 같은 결함이 발견돼 시정조치된다.

(자료=국토교통부)
(자료=국토교통부)

쉐보레 카마로는 지난달 28일 공식서비스센터에서 무상교체가 시작됐고, 캐딜락 ATS와 CTS는 12일부터 공식서비스센터에서 무상수리를 받을 수 있다.

이밖에 국토부는 서스펜션 결함 탓에 충돌사고 위험이 제기된 포드 익스플로러를 비롯, 야마하 CZD300A(이륜차) 등 150여 대에 대한 리콜도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결함시정과 관련해 해당 제작사에서는 자동차 소유자에게 우편 및 휴대전화 문자로 시정방법 등을 알리게 되며, 결함시정 전에 자동차 소유자가 결함내용을 자비로 수리한 경우*에는 제작사에 수리한 비용에 대한 보상을 신청할 수 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1,791,000
    • -1.17%
    • 이더리움
    • 248,400
    • -1.39%
    • 리플
    • 324
    • -2.7%
    • 라이트코인
    • 86,650
    • +0.41%
    • 이오스
    • 4,515
    • -2.67%
    • 비트코인 캐시
    • 362,200
    • -1.04%
    • 스텔라루멘
    • 79.8
    • -3.27%
    • 트론
    • 19.7
    • -5.29%
    • 에이다
    • 70.4
    • -0.7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39,000
    • -1.91%
    • 모네로
    • 80,850
    • -4.15%
    • 대시
    • 106,800
    • -3.44%
    • 이더리움 클래식
    • 7,085
    • -1.12%
    • 83.5
    • -1.88%
    • 제트캐시
    • 63,200
    • -1.56%
    • 비체인
    • 5.59
    • -1.06%
    • 웨이브
    • 1,999
    • -0.5%
    • 베이직어텐션토큰
    • 232
    • -3.33%
    • 비트코인 골드
    • 13,000
    • -2.18%
    • 퀀텀
    • 2,655
    • -3.77%
    • 오미세고
    • 1,250
    • -3.7%
    • 체인링크
    • 2,169
    • -0.37%
    • 질리카
    • 11.7
    • -4.1%
    • 어거
    • 12,650
    • +0.4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