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마이웨이’ 이상아 딸 윤서진, 엄마의 연애 OK·결혼은 NO…두 번의 이혼 트라우마 됐나

입력 2020-02-19 22:34

▲이상아의 딸 윤서진이 엄마의 연애에 솔직한 심경을 전했다.  (출처=TV조선 '인생다큐 마이웨이' 방송캡처)
▲이상아의 딸 윤서진이 엄마의 연애에 솔직한 심경을 전했다. (출처=TV조선 '인생다큐 마이웨이' 방송캡처)

배우 이상아의 딸이 엄마의 연애에 대해 솔직히 털어놨다.

19일 방송된 TV조선 ‘인생다큐 마이웨이’에서는 데뷔 36년 차 배우 이상아가 출연해 순탄치 않았던 인생을 돌아봤다.

이날 이상아는 이제는 성인이 된 딸 윤서진과 함께 단란한 시간을 보냈다. 딸 윤서진은 SNS 유명 스타로 팔로워만 5만 명을 보유하고 있다. 특히 윤서진은 엄마의 반복되는 결혼과 이혼에도 밝게 자라 엄마의 가장 친한 친구가 됐다.

이상아는 “결혼과 이혼. 왔다 갔다 한 게 여섯 번이다. 내 잘못은 첫 단추를 잘못 끼웠다는 거다”라며 “인생에서 실패를 한 적이 없는데 첫 실패였다. 1년을 버티다가 결혼기념일이 이혼했다”라고 회상했다.

이상아는 가장 잘나가던 1997년 개그맨 김한석과 결혼했지만 1년 만에 이혼했다. 이를 만회하고자 섣부르게 두 번째 결혼했고 거기서 딸 서진을 낳았다. 하지만 남편의 사업에 보증을 서며 약 8억 원의 빚을 지게 됐고 살고자 하는 마음에 결국 이혼했다.

이상아는 “세 번째 결혼은 딸에게 아빠를 만들어 주고 싶어서 부랴부랴 했다. 빚으로 힘들 때 도와주던 분”이라며 “서진이는 진짜 아빤 줄 알고 살았다. 13년을 살았다. 또 빚 때문에 이혼했다”라고 설명했다.

딸 서진은 엄마의 연애는 적극 찬성하면서도 결혼에 대해서는 결사반대했다. 서진은 “엄마는 알아서 연애 잘한다. 충분히 놀고 즐기돼 결혼은 안 했으면 한다”라며 “하지만 결혼과 연애의 차이는 그냥 결혼식하고 같이 사는 것밖에 없는 것 같다”라고 전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591,000
    • -0.97%
    • 이더리움
    • 198,200
    • +1.02%
    • 리플
    • 230.6
    • -0.26%
    • 라이트코인
    • 53,450
    • +0.94%
    • 이오스
    • 3,149
    • -2.45%
    • 비트코인 캐시
    • 300,900
    • +0.07%
    • 스텔라루멘
    • 57.47
    • -2.64%
    • 트론
    • 15.93
    • -1.18%
    • 에이다
    • 41.94
    • +0.33%
    • 비트코인에스브이
    • 222,100
    • -2.5%
    • 모네로
    • 66,750
    • -4.03%
    • 대시
    • 85,300
    • -0.29%
    • 이더리움 클래식
    • 6,575
    • -0.15%
    • 46.9
    • -0.64%
    • 제트캐시
    • 43,040
    • -1.31%
    • 비체인
    • 4.496
    • +4.75%
    • 웨이브
    • 1,187
    • +2.06%
    • 베이직어텐션토큰
    • 189.8
    • -0.47%
    • 비트코인 골드
    • 9,335
    • -1.06%
    • 퀀텀
    • 1,640
    • -1.03%
    • 오미세고
    • 718.7
    • +2.52%
    • 체인링크
    • 3,255
    • +10.49%
    • 질리카
    • 5.42
    • -3.39%
    • 어거
    • 12,200
    • +0.6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