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아시아나, '보이콧 재팬' 타격에 지난해 3700억 손실 "적자폭 확대"

입력 2020-02-12 17:44

"M&A 완료시 대규모 신규 자금 유입 등을 통해 수익성 강화될 것"

▲아시아나항공 A350  (사진제공=아시아나항공)
▲아시아나항공 A350 (사진제공=아시아나항공)

아시아나항공은 지난해 별도 재무제표 기준 매출액 5조9538억 원, 영업손실 3683억 원을 기록했다고 12일 밝혔다.

전년과 비교했을 때 적자 폭은 확대됐고, 매출액은 4% 감소했다. 같은 기간 당기순손실은 6727억 원으로 적자 폭을 늘렸다.

실적이 악화된 것에 대해 아시아나항공 관계자는 "하반기 한ㆍ일 갈등 및 LCC공급확대로 인한 경쟁 심화에 따른 여객 수익성 저하, 미ㆍ중 무역분쟁에 따른 글로벌 경기둔화 및 물동량 감소로 화물 매출부진 등이 원인"이라고 분석했다.

그러면서 "다만 대외적 어려움 속에서도 당사는 올해 인수합병(M&A) 완료 시 대규모 신규 자금 유입 및 원가구조 개선을 통해 재무안정성 및 수익성은 한층 강화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아시아나항공은 올해 체질 개선 및 수익성 제고에 박차를 가한다는 방침이다.

우선 노후기를 순차적으로 처분 및 반납하고 신기재 도입(A350 3대, A321NEO 4대)을 통해 유류비 절감 및 기재경쟁력을 강화한다.

여객부문은 코로나19에 순차적으로 비운항 및 감편을 시행하고 대체노선 및 환승수요를 적극 유치한다.

화물부문은 5G, AI, 폴더블 디스플레이 부품 등 신성장 수출 품목에 대한 안정적 수요 확보, 글로벌 업체와의 협업 지속 등을 통해 수익 기반을 보다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1,625,000
    • +2.4%
    • 이더리움
    • 329,300
    • +7.33%
    • 리플
    • 346.7
    • +3.18%
    • 라이트코인
    • 88,100
    • +2.44%
    • 이오스
    • 5,390
    • +4.66%
    • 비트코인 캐시
    • 484,700
    • +0.87%
    • 스텔라루멘
    • 87.41
    • +2.45%
    • 트론
    • 25.98
    • +1.64%
    • 에이다
    • 72.5
    • +2.82%
    • 비트코인에스브이
    • 361,500
    • -0.28%
    • 모네로
    • 100,600
    • +1.72%
    • 대시
    • 133,000
    • -0.82%
    • 이더리움 클래식
    • 11,350
    • -1.3%
    • 74.43
    • +0.54%
    • 제트캐시
    • 75,800
    • -0.72%
    • 비체인
    • 8.25
    • +3.15%
    • 웨이브
    • 1,709
    • +11.92%
    • 베이직어텐션토큰
    • 325.3
    • +5.07%
    • 비트코인 골드
    • 13,080
    • +3.73%
    • 퀀텀
    • 3,035
    • +2.92%
    • 오미세고
    • 1,391
    • +1.31%
    • 체인링크
    • 5,410
    • +3.94%
    • 질리카
    • 9.039
    • +3.69%
    • 어거
    • 16,550
    • -0.2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