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CJ프레시웨이, '농업과 기업 간 상생협력 경진대회' 대상

입력 2019-11-14 11:00

대한상의ㆍ농식품부 공동 주관…최우수상에 상하농원ㆍ하이트진로

CJ프레시웨이가 '2019 농업과 기업 간 상생협력 경진대회'에서 대상을 탔다.

대한상공회의소는 14일 농림축산식품부와 공동 ‘2019 농업과 기업 간 상생협력 경진대회’를 개최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상생협력 경진대회는 농업계와 기업이 협력해 경쟁력을 높이고 농식품의 부가가치 창출을 위해 노력한 우수사례를 발굴, 시상하는 행사다.

올해 5회째인 이번 경진대회에서는 지자체와 농식품 상생협력 추진본부를 통해 총 41곳의 사례가 접수됐다. 서류와 현장 심사 등을 통해 우수사례 10곳을 선정했다.

대상을 받은 CJ프레시웨이는 국산 농산물 계약재배 규모를 대폭 확대해 농가의 안정적 판로 확보와 소득 안정에 이바지하고, 양질의 국산 원료를 확보해 기업의 경쟁력을 높인 점에서 우수한 성적을 받았다고 대한상의 측은 설명했다.

2015년에 200여 농가와 쌀, 양파 등 4개 품목으로 시작한 계약재배는 현재 전국 2800여 농가와 14개 품목, 5만6000톤(t)에 이른다.

최우수상은 국산 농산물을 가공ㆍ판매 지역상생 체험 관광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상하농원과, 국산 검정보리를 활용한 음료를 개발한 하이트진로음료가 받았다.

우수상은 신세계푸드, 아름답게그린배 영농조합법인, 완주봉상생강조합, 장려상은 제주마미, 쿱양곡, 팜스킨-청원자연랜드, HDC신라면세점 등이 받았다.

김준동 대한상의 상근부회장은 “올해로 5번째를 맞는 경진대회를 통해 다양한 우수 상생사례가 발굴됐다”며 “앞으로도 농식품부와 공동으로 운영하는 상생본부를 통해서 농업계와 기업계가 윈윈할 수 있는 새로운 모델을 발굴하여 확산하는 데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병홍 농식품부 식품산업정책실장은 “이번 경진대회를 통해 국산 품종을 활용한 신제품 개발부터 원료 구매, 판로 지원까지 다양한 분야에서의 상생협력 사례가 발굴됐다”며 “앞으로도 농업계와 기업 간의 상생협력 활동이 더욱 퍼지고 동반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439,000
    • -0.46%
    • 이더리움
    • 169,900
    • +0.71%
    • 리플
    • 256.1
    • -1.5%
    • 라이트코인
    • 51,200
    • -0.39%
    • 이오스
    • 3,026
    • -0.2%
    • 비트코인 캐시
    • 242,100
    • -0.41%
    • 스텔라루멘
    • 60.93
    • -2.2%
    • 트론
    • 16.14
    • -2.77%
    • 에이다
    • 42.89
    • -0.2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8,400
    • -2.52%
    • 모네로
    • 62,300
    • +0.16%
    • 대시
    • 58,400
    • -0.43%
    • 이더리움 클래식
    • 4,476
    • +0.79%
    • 41.3
    • -0.24%
    • 제트캐시
    • 37,300
    • +0.81%
    • 비체인
    • 7.293
    • +2.43%
    • 웨이브
    • 729
    • +6.58%
    • 베이직어텐션토큰
    • 206
    • -0.96%
    • 비트코인 골드
    • 6,685
    • -0.52%
    • 퀀텀
    • 2,151
    • +4.47%
    • 오미세고
    • 834.9
    • -1.31%
    • 체인링크
    • 2,473
    • -3.51%
    • 질리카
    • 6.23
    • -4.89%
    • 어거
    • 11,820
    • -1.2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