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김우람의 스토리텔링] 늘어나는 코인 상장폐지…대비책은?

입력 2019-10-23 05:00

본 기사는 (2019-10-22 17:00)에 Channel5을 통해 소개 되었습니다.

국내 거래량 3위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소 코인원이 8종의 코인을 유의 종목으로 지정했는데요. 이 중에는 비교적 건실하다고 평가되던 코인들도 포함됐습니다. 최근 다른 거래소에서도 상장 폐지를 앞둔 코인이 계속해서 나오고 있어 투자자들의 주의가 필요한 상황입니다.

◇거래량 부족이 원인 = 14일 코인원은 공지를 통해 투자 유의종목을 지정했습니다. 스트리머(DATA), 엔진코인(ENJ), 베이직어텐션토큰(BAT), 카이버(KNC), 제로엑스(ZRX), 어거(REP), 쎄타토큰(THETA), 쎄타퓨엘(TFUEL) 등 8종인데요. 이 중 엔진코인과 베이직어텐션토큰, 카이버, 제로엑스, 어거 등은 프로젝트 개발을 꾸준히 해오는 팀으로 알려져 있어 다소 의아하다는 평이 나오고 있습니다.

예컨대 베이직어텐션토큰 팀이 개발한 인터넷 브라우저 ‘브레이브(Brave)’는 콘텐츠 제작자에게 BAT코인을 보상으로 지급할 수 있는 기능과 개인정보 보호 등에서 팬을 만들며, 월간 이용자가 800만 명을 돌파했습니다. 20만 명의 유튜브 제작자와 3만3000명의 웹사이트 운영자, 1만5000명의 트위치 스트리머, 2만8000명의 트위터 계정이 콘텐츠 제작자로 참여하면서 빠르게 확장하고 있는 상황입니다.

카이버와 제로엑스 또한 이더리움 ‘탈중앙화 금융(DeFi·디파이)’에서 활동하는 프로젝트죠.

코인원은 ‘거래지속성 부족과 최소한의 거래량 미달로 시세조작 위험성 증가’를 이유로 들었습니다. 투자자 피해를 줄이기 위한 조치입니다. 2주간 상장유지 개선안 제안과 모니터링 후에 최종적으로 상장폐지 여부를 결정하는데요. 단기간에 거래량이 많이 늘어나리란 보장도 없고, 코인 시장 또한 얼어붙은 상황이라 특별한 변수가 없다면 상장폐지가 예상됩니다.

◇코인 상장폐지, 이유는 제각각 = 최근 가상화폐 거래소에선 심심치 않게 투자유의 종목 지정 공지가 나오고 있습니다.

대부분의 1주에서 한 달 정도의 유예 기간 이후 상장폐지로 이어지는데요.

빗썸은 10일 롬(ROM), 디에이씨씨(DACC), 아모코인(AMO) 등 3종에 대해 투자유의종목으로 지정했는데요. 한 달간의 유예기간 이후 상장 폐지를 결정한다고 합니다.

업비트도 지난달 모네로(XMR), 대시(DASH), 지캐시(ZEC)를 포함한 익명성 코인을 상장 폐지했고, 이달12일에는 시프트(SHIFT)를 BTC마켓에서 제외시켰습니다.

투자자들로선 투자한 코인이 상장 폐지될 경우 치명적인 손실로 이어져 상장 폐지 절차나 사유에 대해 궁금해하는데요. 그런데 상장 폐지 이유가 가상화폐 거래소마다 다릅니다. 코인원의 이번 유의 종목 지정 주 이유인 거래량 부족은 다른 거래소에선 상장 폐지 사유가 아닐 수 있는 것이죠. 일반적으로 상장 폐지의 주요 이유는 프로젝트 성격의 법적 문제나 개발 중단입니다.

어느 한 거래소에서 상장 폐지가 된다고 해도 다른 거래소로 옮겨 거래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미리 문제가 될 수 있는 코인을 걸러 투자하는 것도 한 방법입니다.

◇죽은 코인을 찾아라 = 투자한 코인 프로젝트팀이 제대로 개발하고 있는지 확인할 사이트가 있습니다. ‘코인코드캡(Coincodecap)’이란 가상화폐 정보 제공 사이트는 개발자들이 얼마나 자주 활동하는지를 추적하는데요.

대부분의 코인 프로젝트가 오픈소스로 개발되기 때문에 오픈소스 코드 등록 사이트 ‘깃허브(Github)’에 작업 내용을 올리는 것에 착안했습니다. 이 사이트에선 최종적으로 개발 작업을 업데이트한 지 얼마나 지났는지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최근 1년간 가장 많은 활동을 보인 프로젝트는 이더리움(ETH)으로 활동 점수와 종합 점수 모두 1위를 차지했습니다. 종합 점수 2위는 비트코인(BTC), 3위 이오스(EOS), 4위 리스크(LSK), 5위 LBRY크레딧(LBC) 등입니다.

이와 반대로 개발이 거의 멈춘 '데드프로젝트'도 제공하는데요. 개발 작업 업데이트가 최소 석 달(90일)을 넘긴 프로젝트가 1289개나 됐습니다.

이 중 유니코인(UNIC)과 케이지코인(GAGE), 캐시코인(CASH), Yb코인(YBC T)을 포함한 17개 프로젝트는 2014년 이후 단 한 번도 업데이트가 되지 않았습니다.

자신이 투자한 프로젝트의 개발이 제대로 이뤄지고 있는지 한 번쯤 확인해 투자를 계속할지 처분할지 결정하는 작업이 필요해 보입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034,000
    • -4.72%
    • 이더리움
    • 190,900
    • -6.7%
    • 리플
    • 288
    • -2.04%
    • 라이트코인
    • 60,000
    • -6.9%
    • 이오스
    • 3,345
    • -7.37%
    • 비트코인 캐시
    • 267,800
    • -5.94%
    • 스텔라루멘
    • 71.9
    • -4.26%
    • 트론
    • 18.3
    • -5.67%
    • 에이다
    • 45.3
    • -5.6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9,100
    • -4.26%
    • 모네로
    • 64,000
    • -5.54%
    • 대시
    • 71,500
    • -4.09%
    • 이더리움 클래식
    • 4,946
    • -2.64%
    • 45.2
    • -3.21%
    • 제트캐시
    • 37,090
    • -6.15%
    • 비체인
    • 6.81
    • -5.02%
    • 웨이브
    • 774
    • -7.08%
    • 베이직어텐션토큰
    • 262
    • -4.38%
    • 비트코인 골드
    • 8,315
    • -3.87%
    • 퀀텀
    • 2,109
    • -5.26%
    • 오미세고
    • 974
    • -6.17%
    • 체인링크
    • 3,014
    • -4.74%
    • 질리카
    • 7
    • -9.79%
    • 어거
    • 13,540
    • -4.3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