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안랩, 그라운드X 플랫폼 '클레이튼' 운영그룹 합류

입력 2019-10-11 13:48

카카오 자회사 그라운드X는 블록체인 플랫폼 클레이튼(Klaytn) 운영 거버넌스 카운슬에 국내 대표 정보보안 업체 안랩과 중국의 광고 플랫폼 에이전시 '예모비(Yeahmobi)'가 합류한다고 11일 밝혔다.

올해 6월 말 선보인 클레이튼 메인넷과 동시에 공개된 거버넌스 카운슬은 IT, 통신, 콘텐츠, 게임, 금융 등 각 산업을 대표하는 20여 개의 글로벌 기업으로 구성돼 있다. 한국, 중국, 일본, 싱가포르 등 아시아 지역에서 블록체인 산업을 주도하고 있고, 대중들의 신기술에 대한 수용성이 높다는 점을 고려해 아시아거점 기업 위주로 거버넌스 카운슬을 꾸렸다는 설명이다. 국내 기업으로는 현재 카카오를 비롯해 LG전자와 LG상사, LG유플러스 등 LG그룹 계열사와 넷마블, 셀트리온 등이 참여하고 있다.

클레이튼 거버넌스 카운슬은 클레이튼의 기술, 사업 등에 대한 주요 의사 결정과 클레이튼의 합의 노드(Consensus Node) 운영을 담당한다. 플랫폼 운영을넘어서 클레이튼 기반 신규 서비스를 개발하거나 기존 사업에 블록체인 기술을 접목시키는 것도 논의 중이다.

새로 합류한 기업들을 보면, 우선 안랩은 1995년에 설립 이후 PC용 백신(안티바이러스) 'V3' 제품군을 비롯한 엔드포인트 보안 제품과 네트워크 보안 장비, 보안관제 및 정보보호 컨설팅까지 사이버 보안에 대한 전반적인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이호웅 안랩 최고기술책임자(CTO)는 "클레이튼 거버넌스 카운슬 합류로 안랩의 보안 기술을 접목해 블록체인 생태계에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며 "기존 거버넌스 카운슬 멤버들과도 다양한 형태의 기술적 협력 관계를 구축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예모비는 2011년 설립된 글로벌 광고 플랫폼 회사로 중국, 미국, 독일, 일본, 인도 등에 지사를 두고 운영 중이다. 자사가 보유한 다양한 플랫폼을 이용해 퍼포먼스 마케팅을 주도하고 있다. 한국에서는 2017년부터 모바일 광고 등 다양한 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사이먼 란 예모비 공동 창업자는 "블록체인 기반 디지털 광고 플랫폼 활성화를 통해 더 많은 유저들을 대상으로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할것"고 밝혔다.

한재선 그라운드X 대표는 "한국을 넘어 아시아를 대표하는 보안 업체인 안랩과 중국의 최대 모바일 광고 플랫폼인 예모비의 클레이튼 거버넌스 카운슬 합류는 클레이튼 에코시스템 참여 기업의 다양성 측면에서 의미가 매우 크다"며 "클레이튼 거버넌스 카운슬 지속 확대와 동시에, 글로벌 기업들과의 협력을 통해아시아 대표 블록체인 플랫폼으로 자리매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243,000
    • +0.01%
    • 이더리움
    • 164,800
    • +0.06%
    • 리플
    • 248.8
    • -1.39%
    • 라이트코인
    • 50,000
    • -1.09%
    • 이오스
    • 2,974
    • -0.47%
    • 비트코인 캐시
    • 239,600
    • -0.17%
    • 스텔라루멘
    • 58.9
    • -0.19%
    • 트론
    • 16.18
    • -0.61%
    • 에이다
    • 41.82
    • -0.6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8,000
    • +0.37%
    • 모네로
    • 58,850
    • -1.75%
    • 대시
    • 58,700
    • +1.29%
    • 이더리움 클래식
    • 4,420
    • -0.09%
    • 40.81
    • +0.2%
    • 제트캐시
    • 38,020
    • +2.15%
    • 비체인
    • 6.33
    • +0.32%
    • 웨이브
    • 814.2
    • +2.91%
    • 베이직어텐션토큰
    • 214.9
    • +4.32%
    • 비트코인 골드
    • 6,395
    • -0.08%
    • 퀀텀
    • 2,005
    • -0.35%
    • 오미세고
    • 812.9
    • +0.86%
    • 체인링크
    • 2,367
    • +0.81%
    • 질리카
    • 6.198
    • -2.07%
    • 어거
    • 11,630
    • +1.7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