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38억 박유천 소유 고급 오피스텔 첫 공매 유찰

입력 2019-09-26 17:46

감정 평가액만 38억6000만원, 입찰 보증금도 3억8600만원

▲서울 강남구 삼성동에 위치한 ‘삼성 라테라스’ 오피스텔 전경. (사진 제공=지지옥션)
▲서울 강남구 삼성동에 위치한 ‘삼성 라테라스’ 오피스텔 전경. (사진 제공=지지옥션)
가수 박유천씨 소유의 고급 오피스텔이 공매 첫 입찰에서 유찰됐다.

26일 법원경매 전문기업 지지옥션에 따르면 지난 23~25일까지 진행된 서울 강남구 삼성동 ‘삼성 라테라스’ 1302호(182㎡)에 대한 첫 공매 입찰에 단 한 명의 응찰자도 나서지 않았다. 감정 평가액만 38억6000만원으로 입찰서를 제출하기 위한 입찰 보증금도 3억8600만원에 달한다.

공매를 신청한 기관은 강남구청이다. 박씨의 오피스텔은 지난 2017년에도 세금 미납을 이유로 공매가 진행된 바 있다. 당시 감정가는 31억5000만원으로 공매 진행 도중 취소되면서 매각은 면했다.

2회차 입찰은 이달 30일부터 다음 달 2일까지 3일간 진행한다. 입찰 최저가는 최초 감정가보다 10% 낮아진 34억7400만원이다.

지지옥션 관계자는 “최근 경매시장에서 10억원 이상의 고가 물건이 1회 유찰 후 2회차에 감정가를 웃도는 금액에 낙찰되는 패턴이 반복적으로 확인되고 있다”며 “하지만 이번 물건은 입찰보증금만 수 억원에 달해 응찰자가 나설 수 있을 지 미지수”라고 말했다.

박씨의 오피스텔에 대한 경매개시결정이 내려지면서 현재 사전 준비 절차도 진행중이다. 지난 6월 경매개시결정 이후 법원은 경매 진행을 위해 각 채권자들에게 최고서를 발송하고, 감정평가, 현황조사, 물건명세서 작성 등을 명령했다. 경매 일정은 올 연말로 예상되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066,000
    • +0.81%
    • 이더리움
    • 197,100
    • +2.34%
    • 리플
    • 274.3
    • +0.99%
    • 라이트코인
    • 67,000
    • -4.01%
    • 이오스
    • 4,307
    • -4.59%
    • 비트코인 캐시
    • 390,000
    • -3.49%
    • 스텔라루멘
    • 70.07
    • -1.05%
    • 트론
    • 19.85
    • -0.8%
    • 에이다
    • 49.96
    • -1.32%
    • 비트코인에스브이
    • 286,700
    • -13.72%
    • 모네로
    • 78,100
    • -1.39%
    • 대시
    • 117,000
    • -12.1%
    • 이더리움 클래식
    • 9,530
    • -27.42%
    • 44.2
    • -2%
    • 제트캐시
    • 62,600
    • -11.21%
    • 비체인
    • 7.001
    • -3.34%
    • 웨이브
    • 996.1
    • -0.19%
    • 베이직어텐션토큰
    • 252.6
    • -2.36%
    • 비트코인 골드
    • 12,600
    • -11.14%
    • 퀀텀
    • 2,298
    • -5.82%
    • 오미세고
    • 940.9
    • -0.42%
    • 체인링크
    • 3,072
    • -0.1%
    • 질리카
    • 5.99
    • -1.9%
    • 어거
    • 15,880
    • -5.8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