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HDC현대산업개발, 용산 거점 ‘타운비즈니스’ 본격화

입력 2019-08-27 14:36 수정 2019-09-24 11:12

용산역 전면공원 지하공간과 용산 병원부지 본격 개발

▲용산역전면 공원 지하공간 개발사업 조감도.(자료 제공=HDC현대산업개발)
▲용산역전면 공원 지하공간 개발사업 조감도.(자료 제공=HDC현대산업개발)

HDC현대산업개발은 2011년 서울 삼성동에서 용산으로 사옥 이전 후 용산과 함께 도시의 경쟁력을 키워 나가고 있다. 서울의 새로운 성장 축으로 떠오른 용산에서 기회를 모색하고, KTX와 공항철도, 향후 신설 예정인 GTX, 신분당선 등 서울과 광역 네트워크 중심인 용산의 잠재가치를 실현시키기 위해 용산 타운비즈니스 사업을 본격화하고 있다.

HDC현대산업개발은 용산역 인근 낙후한 곳을 디벨로퍼로서 도시 기능을 갖춘 공간들로 회생시켜 나가겠다는 전략을 가지고 있다고 27일 밝혔다.

용산은 현재 56만㎡ 규모의 국제업무지구와 7만5000㎡ 규모의 가족공원 개발이 예정돼 있는 만큼 성장 잠재력을 가지고 있다. 용산에서처럼 거점 중심의 개발사업을 진행하는 비즈니스 모델을 HDC현대산업개발은 ‘타운비즈니스’로 정의하고 있다.

HDC현대산업개발은 용산역 전면 공원 지하공간 개발사업을 추진 중이다. 이 회사는 용산역 전면 한강로2가 365번지 일대 1만2730㎡의 공원 조성 예정부지의 지하공간을 수익형 민간투자사업(BTO) 방식으로 개발할 계획이다.

이번 사업으로 HDC현대산업개발은 지상에는 용산역과 용산공원을 잇는 녹지축의 시작점인 공원을 조성하고, 지하1·2층에는 지하광장, 지하연결보도, 상업시설 등을 조성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이 일대를 문화와 쇼핑의 중심공간으로 만들어 용산구와 함께 도심 관광의 패러다임을 바꿀 계획이다.

용산병원부지 개발사업에도 박차를 가할 방침이다. 이 사업은 용산구 한강로3가 65-154번지 일대 1만948㎡의 부지를 개발하는 프로젝트로 개발 부지 내 용산철도병원 본관은 기부 채납해 지역사 박물관 등으로 활용하고, 잔여부지에는 아파트·오피스텔·상업시설 등으로 구성된 연면적 6만여㎡ 규모의 주거복합단지가 조성된다.

HDC현대산업개발은 향후에도 종합 부동산·인프라 디벨로퍼로서 추가 거점 확보에 집중한다는 전략이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566,000
    • +0.66%
    • 이더리움
    • 208,600
    • +0.63%
    • 리플
    • 351
    • +4.15%
    • 라이트코인
    • 64,800
    • +3.93%
    • 이오스
    • 3,486
    • +0.75%
    • 비트코인 캐시
    • 259,200
    • +0.86%
    • 스텔라루멘
    • 75.9
    • +3.97%
    • 트론
    • 18.1
    • +2.26%
    • 에이다
    • 58.5
    • +0.34%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5,500
    • +2.03%
    • 모네로
    • 67,500
    • +2.27%
    • 대시
    • 81,500
    • +1.24%
    • 이더리움 클래식
    • 5,320
    • +1.04%
    • 49.7
    • +12.95%
    • 제트캐시
    • 46,820
    • +1.8%
    • 비체인
    • 4.07
    • +1.24%
    • 웨이브
    • 993
    • +1.95%
    • 베이직어텐션토큰
    • 262
    • +1.55%
    • 비트코인 골드
    • 9,985
    • +3.26%
    • 퀀텀
    • 2,048
    • +3.28%
    • 오미세고
    • 942
    • +3.4%
    • 체인링크
    • 2,928
    • +5.51%
    • 질리카
    • 7.72
    • -0.26%
    • 어거
    • 9,885
    • +2.9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