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윤선생-㈜아들과딸, 유아교육사업 공동 추진 업무 협약

입력 2019-08-02 09:17

▲윤성 윤선생 전무이사이자 ㈜이노브릿지 대표(오른쪽)와 조진석 ㈜아들과딸 대표(왼쪽)가 2일 서울 강동구 윤선생 본사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양사는 물적∙인적 네트워크를 상호 협력해 공동 사업을 발굴 및 추진하고 해외 사업을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사진제공=윤선생 아들과딸)
▲윤성 윤선생 전무이사이자 ㈜이노브릿지 대표(오른쪽)와 조진석 ㈜아들과딸 대표(왼쪽)가 2일 서울 강동구 윤선생 본사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양사는 물적∙인적 네트워크를 상호 협력해 공동 사업을 발굴 및 추진하고 해외 사업을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사진제공=윤선생 아들과딸)

영어교육 전문기업 윤선생의 개발∙유통사인 ㈜이노브릿지는 글로벌 에듀테크 기업 ㈜아들과딸과 서울 강동구 윤선생 본사에서 유아교육 사업 공동 추진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양사는 ‘윤선생 정글비트’를 포함한 윤선생의 유아 영어 콘텐츠에 ㈜아들과딸의 북클럽 플랫폼을 더해 공동 사업을 함께 발굴,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또한 최근 교육열이 높고 경제 성장이 기대되는 베트남∙태국 등을 타깃으로 영어 서책 수출과 콘텐츠 사업을 상호 협력 하에 추진해 나가겠다고 이날 밝혔다.

㈜이노브릿지 관계자는 "양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신규 비즈니스 발굴을 위한 중장기적 협력 관계를 구축할 것"이라며 "국내 영∙유아 영어교육뿐 아니라 해외시장 판로 개척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아들과딸 조진석 대표는 “윤선생의 질 높은 영어 콘텐츠와 아들과딸의 기능성 교육 콘텐츠가 힘을 합쳐 국내시장뿐만 아니라 글로벌 시장까지 진출할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윤선생은 1980년 설립된 국내 최대의 영어교육 전문기업으로 영·유아부터 고등학생까지 아우르는 다양한 영어학습 브랜드를 두고 있다. ㈜아들과딸은 다양한 기능성 도서와 디지털 콘텐츠를 개발, 제작, 출판하는 에듀테크 기업으로, 최근 베트남을 중심으로 미얀마, 라오스, 중국 등을 타겟으로 해외 시장 진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826,000
    • +0.23%
    • 이더리움
    • 177,400
    • +2.25%
    • 리플
    • 269
    • +1.5%
    • 라이트코인
    • 53,750
    • +0.94%
    • 이오스
    • 3,225
    • +0.66%
    • 비트코인 캐시
    • 251,200
    • +0.8%
    • 스텔라루멘
    • 65.4
    • +0.46%
    • 트론
    • 17.2
    • +1.18%
    • 에이다
    • 45.1
    • +0%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3,600
    • +1.43%
    • 모네로
    • 63,100
    • +0.24%
    • 대시
    • 60,750
    • +0.5%
    • 이더리움 클래식
    • 4,603
    • +1.37%
    • 42.6
    • +0.95%
    • 제트캐시
    • 34,400
    • -2.13%
    • 비체인
    • 8.23
    • +2.11%
    • 웨이브
    • 682
    • +1.49%
    • 베이직어텐션토큰
    • 222
    • +0%
    • 비트코인 골드
    • 7,000
    • -1.34%
    • 퀀텀
    • 2,054
    • +0.24%
    • 오미세고
    • 874
    • -0.57%
    • 체인링크
    • 2,400
    • +0.38%
    • 질리카
    • 7.5
    • +1.49%
    • 어거
    • 12,210
    • -1.6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