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골드만삭스 "주 52시간제, 韓경제성장률에 부정적…0.3%P 하락 요인"

입력 2019-06-28 20:31

전체 고용인원의 13%가 영향…추가 인건비만 9조 원

▲주 52시간 근무제가 도입되면서 퇴근 후에 여가를 즐기는 직장인이 늘고 있다. 사진은 클라이머들이 실내 암벽등반장에서 볼더링 파티를 즐기는 모습. 뉴시스
▲주 52시간 근무제가 도입되면서 퇴근 후에 여가를 즐기는 직장인이 늘고 있다. 사진은 클라이머들이 실내 암벽등반장에서 볼더링 파티를 즐기는 모습. 뉴시스

골드만삭스가 한국의 주52시간제 정착이 내년 경제성장률에 부정적 요인으로 작용할 수 있다는 분석을 내놨다.

28일 골드만삭스의 보고서에 따르면 는 28일 한국의 주 52시간 근무제가 경제 성장에 부정적인 영향을 줄 수 있다고 평가했다.

골드만삭스는 '한국: 노동시간 감소가 2020년 경제성장에 미칠 수 있는 역풍' 보고서를 통해 이같이 밝혔다.

골드만삭스는 "주52시간제가 엄격하게 시행될 경우 2020년 경제 성장 전망치(2.3%)에서 0.3%포인트 하락할 잠재적인 위험이 있다"고 예상했다.

이어 "한국의 근로시간은 주당 68시간에서 52시간으로 급격히 단축됐다"며 "한국에서 고용된 전체 인력의 약 13%에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추정했다.

이를 바탕으로 "근무시간 단축에 따라 한국 기업들은 약 35만 명의 직원을 새로 고용해야 하고 이로 인한 추가 인건비는 2021년 말까지 연간 9조 원에 달할 수 있다"고 내다봤다.

골드만삭스는 "새로운 노동시간 제한은 경제성장이 둔화하는 가운데 한국 기업들이 노동시간 단축에 의한 생산성 격차를 신속하게 메우지 못할 위험을 부각시킨다"고 덧붙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1,655,000
    • -0.42%
    • 이더리움
    • 319,000
    • -1.12%
    • 리플
    • 325.9
    • -2.95%
    • 라이트코인
    • 91,050
    • -2.78%
    • 이오스
    • 5,000
    • -2.06%
    • 비트코인 캐시
    • 463,900
    • -0.98%
    • 스텔라루멘
    • 84.1
    • -2.21%
    • 트론
    • 24.38
    • -1.57%
    • 에이다
    • 71.14
    • -1.33%
    • 비트코인에스브이
    • 343,500
    • -0.81%
    • 모네로
    • 98,100
    • +0.2%
    • 대시
    • 123,900
    • -3.2%
    • 이더리움 클래식
    • 11,180
    • -4.28%
    • 71.48
    • -1.3%
    • 제트캐시
    • 73,450
    • -2%
    • 비체인
    • 8.25
    • +2.02%
    • 웨이브
    • 1,710
    • +0.47%
    • 베이직어텐션토큰
    • 315.2
    • -4.95%
    • 비트코인 골드
    • 12,060
    • -2.9%
    • 퀀텀
    • 2,850
    • -2.76%
    • 오미세고
    • 1,301
    • -3.63%
    • 체인링크
    • 4,925
    • -4%
    • 질리카
    • 8.81
    • -0.37%
    • 어거
    • 15,990
    • -0.74%
* 24시간 변동률 기준